facebook youtube
“19살 때 속옷도 입지 않고 돌아다녀”, 36살 아만다 사이프리드 고백[해외이슈]
22-08-16 06:0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할리우드 스타 아마다 사이프리드(36)가 어린 시전 노출연기를 후회했다.

그는 최근 ‘포터’와 인터뷰에서 “19살 때 속옷도 입지 않고 돌아다녔다. 내가 어떻게 그런 일이 일어나게 놔뒀지?”라고 말했다.

이어 “그 이유를 안다. 난 19살이었고, 아무도 화나게 하고 싶지 않았다. 나는 내 직업을 유지하고 싶었다”고 털어놓았다. 그는 어떤 작품에서 노출연기를 했는지는 밝히지 않았다.

현재 두 아이의 엄마이자 동료 배우 토마스 사도스키와 결혼한 사이프리드는 ‘퀸카로 살아남는 법’(2004)에서 맡았던 카렌 스미스 캐릭터에 약간의 거리낌을 들려줬다.

사이프리드는 올해 초 마리끌레르와 인터뷰에서 ‘가슴으로 날씨를 예측할 수 있다’는 능력을 앞세워 자신의 가슴을 만지면서 일기예보를 했던 연기를 언급했다.

그는 “역겹게 느껴졌다. 그냥 징그러웠다”고 전했다.


한편 사이프리드는 지난 5월 디즈니 플러스의 ‘드롭아웃’에 출연했다. 실리콘밸리 역사상 가장 큰 스캔들로 꼽히는 기업 테라노스 CEO 엘리자베스 홈즈의 실화를 드라마화 한 작품이다.

그는 눈빛과 표정만으로 점차 자신의 거짓말로 인해 심리적 압박감이 극에 달하는 엘리자베스 홈즈의 섬세한 심리묘사를 탁월하게 표현했다.

[사진 = AFP/BB NEWS]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임영웅, 뽀글머리에 이렇게 잘생길 수가…그저 빛이 나네
가수 임영웅이 근황을 전했다. 4일 임영웅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한계단한계단한계란"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임영웅은 에스컬레이터를 타기 전 뒤를 살짝 돌아보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임영웅은 올블...
해외이슈
‘47살 디카프리오♥’ 27살 지지 하디드, 뼈만 남은 몸매로 현란한 워킹[해외이슈](종합)
“조니 뎁 재판에 패하고 파산했다더니” 엠버 허드, 딸과 함께 스페인 휴가[해외이슈]
“58살 브래드 피트, 이혼소송 31살 애엄마 모델과 데이트” 서로의 매력에 빠졌다[해외이슈](종합)
“22살 때 우울증으로 완전한 멘탈붕괴”, 28살 여배우 고백[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