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페리시치 도움→다이어 헤더골' 토트넘, 레스터에 2-1 역전(전반 23분)
22-09-18 01:5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현호 기자] 에릭 다이어가 시즌 2호골과 함께 토트넘의 역전을 이끌었다.

토트넘은 18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레스터 시티와의 2022-23 잉글랜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8라운드에서 2-1로 앞서가고 있다.

경기에 앞서 양 팀 선발 라인업이 나왔다. 손흥민은 올 시즌 처음으로 벤치에서 시작했다. 토트넘은 해리 케인, 히샬리송, 데얀 쿨루셉스키, 피에르 에밀 호이비에르, 로드리고 벤탄쿠르, 라이언 세세뇽, 클레망 랑글레, 에릭 다이어, 다빈손 산체스, 이반 페리시치, 위고 요리스를 선발 카드로 꺼냈다.

전반 6분 만에 이 경기 선제골이 터졌다. 유리 틸레망스가 페널티킥(PK)을 성공시켜 레스터가 1-0으로 앞서가기 시작했다. 1분 뒤 토트넘이 코너킥을 얻었다. 쿨루셉스키의 왼발 크로스를 케인이 헤더골로 마무리했다. 케인은 올 시즌 리그 6호골을 기록했다.

전반 21분에 히샬리송이 레스터 시티 진영에서 코너킥을 유도했다. 키커로 페리시치가 나섰다. 페리시치는 오른발로 크로스를 올렸다. 공격에 가담한 다이어가 헤더 슈팅으로 역전골을 성공시켰다.

[사진 = 마이데일리 DB] 이현호 기자 hhhh@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정주리, 육퇴했는데…4형제+남편 차지한 침대 "나 어디 누
코미디언 정주리(37)가 현실 육아 일상으로 네티즌의 눈길을 끌었다. 정주리는 5일 밤 "주말 끝. 나 어디 눕?"이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한 사진에는 정주리 가족이 넓은 침대에서 뒹구는 장면이 담겼다. 네 아들과 남편으로 공간이 꽉 ...
해외이슈
양자경, “‘에브리씽’서 성룡 부인으로 출연할 뻔했다” 고백[해외이슈]
42살 킴 카다시안, 9kg 감량후 “하루 2시간씩 운동” 빨래판 복근 완성[해외이슈]
‘가장 섹시한 남자’ 폴 러드, “‘앤트맨3’ 훈련 훨씬 더 어려웠다”[해외이슈]
‘식인취향’ 아미 해머,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가 재활 도와줬다” 감사인사[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