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KOVO, 女 외인 연봉 인상·아시아쿼터 제도 도입한다
22-09-30 14:5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박승환 기자] 한국배구연맹(KOVO)이 9월 30일 제19기 제1차 이사회를 개최했다. 이번 이사회에서는 아시아쿼터 제도 도입, 여자부 외국인선수 연봉 인상, 2023 외국인선수 트라이아웃 등에 대한 안건이 논의됐다.

▲ 아시아쿼터 제도 도입

금일 이사회에서는 23-24시즌부터 아시아쿼터 제도를 도입하기로 결정했다.

선수 선발은 트라이아웃을 통해 실시되며 동아시아 4개국(일본, 몽골, 대만, 홍콩)과 동남아시아 6개국(태국, 필리핀, 인도네시아, 베트남, 말레이시아, 미얀마), 총 10개국을 대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참가선수들의 포지션은 제한을 두지 않기로 하였고, 선수들의 연봉은 10만 달러(세금 포함, Gross)로 국내선수 보수총액에서 제외키로 하였다. 또한 선수 선발 시 구단 간 공정성 확립을 위해 7개 구단이 구슬 10개씩 동일 확률 추첨으로 드래프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아시아쿼터 트라이아웃 개최 시기는 외국인선수 트라이아웃 후 2023년 5월말로 예정되어 있으며 장소는 제주특별자치도를 후보지로 고려하고 있다.

▲ 여자부 외국인선수 연봉 인상

20-21시즌부터 3시즌 간 동결이었던 여자부 외국인선수 연봉이 소폭 인상된다.

이에 따라 여자부 외국인선수 연봉이 현행 1년차 20만 달러(세금 포함, Gross), 2년차 이상 30만 달러(세금 포함, Gross)에서 1년차 25만 달러(세금 포함, Gross)로 인상되며 2년차 이상은 현행을 유지한다.

연맹은 이번 연봉 인상을 비롯하여 우수선수 확보를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할 계획이다.

▲ 2023 외국인선수 트라이아웃

코로나19 관련 해외 입국 방역지침이 완화됨에 따라 2019년 토론토 트라이아웃 이후 4년 만에 2023 외국인선수 트라이아웃을 대면 행사로 추진키로 하였다.

트라이아웃 개최지는 현지 배구 인프라 및 참가 선수들의 접근성을 고려하여 동유럽 지역으로 검토중이며, 개최 시기는 4월말에서 5월초가 될 예정이다.

[사진 = KOVO 제공] 박승환 기자 absolut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조혜련, 가정폭력→신내림 사연에 눈물…"드라마가 현실 못
개그우먼 조혜련이 19세 고딩엄마 출연자에게 인생 선배로서 진심 어린 조언을 건넨다. 오는 29일 밤 10시 20분 방송하는 종합편성채널 MBN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3' 11회에서는 조혜련이 개그우먼 박미선을 대신해 스페셜 MC로 스튜디오에...
해외이슈
‘앤트맨3’ 조나단 메이저스, “30살 여성 절대 폭행 안했다” 강력부인[해외이슈](종합)
“드디어 걸었다” 제레미 레너, 제설기사고로 뼈 30개 부러진 이후 근황 전해[해외이슈]
“남편 애덤 리바인이 임신중 불륜 저질렀지만” 부인, 셋째 사진 공개[해외이슈]
‘존 윅4’ 북미서 시리즈 최고 오프닝, “벌써 글로벌 1억달러 돌파”[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