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유소연 어센던트 공동 7위에 만족, 한국 4개월간 LPGA 투어 우승 잠잠, 헐 우승
22-10-03 11:4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유소연이 톱10에 만족했다. 한국선수는 어느덧 4개월째 우승 소식이 없다.

유소연은 3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텍사스주 더콜로니 올드 아메리칸 골프클럽(파71, 6517야드)에서 열린 2022 LPGA 투어 어센던트 베네피팅 볼런티어스 오브 아메리카(총상금 170만달러) 최종 4라운드서 버디 4개, 보기 2개로 2언더파 69타를 쳤다.

3번홀과 9번홀에서 보기를 범했다. 그러나 1~2번홀, 14번홀, 17번홀에서 버디를 잡았다. 최종합계 10언더파 274타로 공동 7위를 차지했다. 2018년 6월 말 마이어클래식 이후 4년3개월만에 통산 7승에 도전했으나 다음 기회로 미뤘다.

찰리 헐(잉글랜드)이 18언더파 266타로 우승했다. 한국선수들은 6월 말 전인지의 KPMG 여자 PGA 챔피언십 우승 이후 4개월 우승하지 못했다. 이번 대회서도 유소연 외에 한 명도 톱10에 포함되지 못했다.

김아림이 7언더파 277타로 공동 11위, 홍예은이 3언더파 281타로 공동 29위, 안나린이 2언더파 282타로 공동 34위, 이정은5가 1오버파 285타로 공동 44위, 강혜지가 2오버파 286타로 공동 49위, 이정은6가 4오버파 288타로 공동 59위다.

[유소연.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 DB]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12경기 100K 'AL 1위 등극' 토론토 1461억원 에
류현진(36)이 없는 토론토의 선발진에 확실한 에이스가 있다. 바로 케빈 가우스먼(32)이다. 류현진까지 합류한다면 토론토 선발진은 더 강해질 것은 분명하다. 가우스먼은 2일(한국시각)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 로저스센터에서 열린 2023 메...
해외이슈
‘성전환’ 엘리엇 페이지, “유명 男배우가 나와 성관계하겠다고 협박”[해외이슈]
톰 홀랜드 “‘스파이더맨4’ 제작 중단, 파업 작가들과 연대하기 위해”[해외이슈]
[공식]크리스토퍼 놀란 ‘오펜하이머’,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러닝타임 3시간 미만[해외이슈]
‘인어공주’ 할리 베일리 “엄청난 복부 운동+핫요가+채식주의자” 완벽한 몸매[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