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김지민 "유산 문제로 장례식장서 싸워…살아서도 죽어서도 문제" (킹받는법정)
22-10-04 20:1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박서연 기자] 개그우먼 김지민이 부모 유산을 두고 다투는 이들을 향해 일침을 가했다.

김지민은 최근 IHQ의 OTT(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바바요'(babayo)에 업로드된 '킹받는법정' 6회에서 자식들 간 재산 다툼으로 자신이 자식에게 증여한 아파트 복도에서 노숙하게 된 80대 노모 사건을 다루며 크게 분노했다.

MC 김지민은 고정 패널인 동아일보 기자 출신 정혜진 변호사, 판사 출신 신중권 변호사와 '불효 소송', '유류분 반환 소송' 등을 주제로 대화를 나누던 중 "꼭 있는 집안들이 재산 갖고 싸운다"라며 "유산 문제 때문에 장례식장까지 와서 싸우기도 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재산 증여라는 게) 살아서도 문제고 죽어서도 문제"라며 "사망 후에 물려주는 게 맞는가 아니면 사망 전이 맞는가"라고 질문을 던졌다.

이에 정혜진 변호사는 "사망 후에 물려주면 상속세 문제도 있고 형제·자매간 다툼이 심화할 수 있다"라며 "미리 증여하되 '부담부증여'(효도 계약서 작성 후 증여)를 하는 게 좋다"며 증여계약서 작성시 주의해야 할 팁을 전수했다.

이어 신중권 변호사는 "각자 생각하는 효도의 기준이 다를 수 있기에 효도 계약서는 보다 구체적으로 작성해야 분쟁이 안 생긴다"라고 강조했다.

김지민은 입법 제안을 통해 "부모가 재산을 자식에게 증여하거나 상속할 경우 효도 계약서 작성이 법적 의무가 될 수 있도록 하자"라며 "자녀가 유산을 물려받고도 효도하지 않을 경우 받은 재산을 철회하는 법안이 조속히 마련돼야 할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사진 = IHQ 제공] 박서연 기자 lichtsy@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MD카타르] '가나전 D-2' 벤투호 빨간불, "김민재,
핵심 수비수 김민재(26, 나폴리)가 팀 훈련에서 빠진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지난 24일(현지시간)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H조 조별리그 1차전을 치렀다. 우루과이와의 맞대결에서 0-0으로 비겼다...
해외이슈
“브래드 피트에 문자메시지로 이별 통보” 31살 여배우, 피트 데이비슨과 열애중[해외이슈](종합)
“동성약혼하고 7시간 동안 울었다” 감격, ‘디어 에반 핸슨’ 벤 플랫×노아 갤빈 “너무 사랑해”[해외이슈]
“임신 중에 임신할 수 있나요?” 블레이크 라이블리, 남편 ‘데드풀’ 무한애정 “넷째딸 출산 임박”[해외이슈](종합)
“발렌시아가 ‘아동 포르노’ 논란”, 킴 카다시안에 불똥 튀었다[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