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제니, 파리 뒤집은 '올 샤넬룩'…핫하고 고급스럽다
22-10-05 04:5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오윤주 기자] 걸그룹 블랙핑크 멤버 제니(본명 김제니·26)가 파리에서 '인간 샤넬' 면모를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제니는 4일 개인 인스타그램을 통해 "Todays look fo chanel"이라며 다수의 사진을 올렸다. 그는 지난 2017년부터 샤넬의 글로벌 앰배서더로 활동 중이다. 이번 샤넬의 2023 봄-여름 레디-투-웨어 쇼에 참석하는 등 파리 패션위크 일정을 위해 프랑스에 머무르고 있다.

제니는 한쪽 어깨가 드러나는 미니 원피스를 착용했다. 같은 디자인의 카디건을 걸쳤는데, 빼곡한 로고의 존재감이 인상적이다. 특히 제니는 네일아트까지 맞추는 센스를 발휘했다.







무엇보다 화려한 귀걸이마저 잊게 하는 미모가 독보적이다. 제니는 우아하면서도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내며 팬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한편 제니가 속한 블랙핑크는 지난달 정규 2집 '본 핑크(BORN PINK)'와 타이틀곡 '셧 다운(Shut Down)'을 발표했다. 이달부터는 서울을 시작으로 월드투어를 개최하고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사진 = 제니 인스타그램] 오윤주 기자 sop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56세 미혼' 김승진, 연애 딱 한 번? '절식남' 된 사
가수 김승진이 솔로를 택한 이유가 밝혀졌다. 27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는 원조 국민 남동생으로 소녀팬들의 마음을 정복했던 80년대 하이틴 스타 김승진이 출연했다. 김승진의 어머니는 올해 56세인 아들...
해외이슈
‘킴 카다시안 결별’ 29살 코미디언, ‘하버드 출신 뇌섹녀’와 하와이 데이트[해외이슈]
조지 클루니×브래드 피트, 뉴욕서 영화 촬영중 “쌍둥이 같아”[해외이슈]
“팬들에게 가스라이팅 당했다”, 브리트니 스피어스 분노 표출[해외이슈](종합)
‘피노키오’ ‘엘비스’ 톰 행크스, 최악의 남우주연×조연상 후보 “불명예”[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