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베컴♥펠츠’ 관종부부, 침대사진 이어 이번엔 얼굴 맞대고 스킨십[해외이슈]
22-10-05 13:5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할리우드 관종부부 브루클린 베컴(23)과 니콜라 펠츠(27)가 사랑스러운 근황을 전했다. .

브루클린 베컴은 4일(현지시간)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펠츠는 베컴을 껴안고 얼굴을 맞대는 모습이다. 지난 4월 결혼한 이들은 틈 날때마다 애정행각을 벌이는 사진을 게재하고 있다.


지난달에는 침대에서 껴안고 잠자고 있는 사진을 올려 빈축을 사기도 했다.

브루클린 베컴은 데이비드 베컴과 영국 그룹 '스파이스 걸스' 출신 빅토리아 베컴의 장남이다. 니콜라 펠츠는 2006년 영화 '내 생애 가장 징글징글한 크리스마스'로 데뷔했다. 영화 '트랜스포머: 사라진 시대', 드라마 '베이츠 모텔' 시리즈 등에 출연했다.

그는 트라이언펀드매니지먼트 회장 넬슨 펠츠의 막내딸이다. 미국 매체 포브스에 따르면, 넬슨 펠츠의 재산은 약 2조원으로 알려졌다.

[사진 = 브루클린 베컴, 니콜라 펠츠 인스타]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PK 주고 PK 막고 원맨쇼', 신들린 GK 마요르카, '
마요르카 골키퍼 프레드락 라이코비치의 날이었다. 마요르카는 5일 오후(한국시간) 스페인 마요르카의 에스타디 데 손 모시에서 펼쳐진 2022-23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20라운드 레알 마드리드와 경기에서 1-0 승리를 거뒀다. 마요르카가...
해외이슈
양자경, “‘에브리씽’서 성룡 부인으로 출연할 뻔했다” 고백[해외이슈]
42살 킴 카다시안, 9kg 감량후 “하루 2시간씩 운동” 빨래판 복근 완성[해외이슈]
‘가장 섹시한 남자’ 폴 러드, “‘앤트맨3’ 훈련 훨씬 더 어려웠다”[해외이슈]
‘식인취향’ 아미 해머,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가 재활 도와줬다” 감사인사[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