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에스파 카리나 '한여름 호주서 민소매 한파 속 귀국' [한혁승의 포톡]
22-12-02 12:1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인천 한혁승 기자] 카리나가 영하 속 추위에 여름 패션으로 귀국했다.

그룹 에스파(aespa)가 1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해외 일정을 마치고 호주 시드니에서 입국했다.

한국과 계절이 반대인 남반구 호주에서 귀국해서였을까 카리나의 패션은 한여름 패션이었다. 카리나는 카고 팬츠에 슬리브리스에 카디건을 걸친 가벼운 패션으로 귀국했다. 쇄골이 그대로 드러난 정도로 넓게 파인 네크라인의 슬리브리스였다.

에스파가 귀국했을 때 인천공항의 기온은 영하 5도. 비록 공항을 나서 차량까지 이동하는 짧은 동선이라도 너무나 가벼운 옷차림이었다.

한편 에스파는 오는 14일 웨이브 오리지널로 선보이는 첫 단독 리얼리티 '에스파의 싱크로드' 공개를 앞두고 있다.


▲ 입국하며 팬에게 인사하는 에스파. 유독 카리나(오른쪽 두 번째)의 가벼운 옷차림이 눈길을 끈다.


▲ 팬에게 손인사하는 카리나.


▲ 쇄골이 드러난 슬리브리스.


▲ 카메라 플래시 세례를 모자챙으로 가린 카리나.


▲ 한파 속 모두 건강하세요.
한혁승 기자 hanfot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조혜련, 가정폭력→신내림 사연에 눈물…"드라마가 현실 못
개그우먼 조혜련이 19세 고딩엄마 출연자에게 인생 선배로서 진심 어린 조언을 건넨다. 오는 29일 밤 10시 20분 방송하는 종합편성채널 MBN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3' 11회에서는 조혜련이 개그우먼 박미선을 대신해 스페셜 MC로 스튜디오에...
해외이슈
‘앤트맨3’ 조나단 메이저스, “30살 여성 절대 폭행 안했다” 강력부인[해외이슈](종합)
“드디어 걸었다” 제레미 레너, 제설기사고로 뼈 30개 부러진 이후 근황 전해[해외이슈]
“남편 애덤 리바인이 임신중 불륜 저질렀지만” 부인, 셋째 사진 공개[해외이슈]
‘존 윅4’ 북미서 시리즈 최고 오프닝, “벌써 글로벌 1억달러 돌파”[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