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홍현희, 전현무 '짭' 놀림에…"우리 ♥제이쓴이 업자" [전참시]
23-02-04 23:5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강다윤 기자] 코미디언 홍현희가 전현무의 짝퉁 의혹에 반발했다.

4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배우 한보름이 자신의 집을 소개했다.

이날 홍현희는 한보름의 랜선 집들이를 만끽하던 중 "어, 이 등 우리 집에 있는데"라며 반가운 기색을 드러냈다. 홍현희가 가리킨 것은 주름 진 종이우산 모양의 빨간 조명이었다.


이를 들은 전현무는 "짭이지 않느냐"며 농담을 던졌다.

그러자 홍현희는 즉각 "아니 진짜다. 아니 업자다 우리 이쓴 씨가. 무슨 짭이냐. 선물 받았다"고 반박, 남편 제이쓴의 체면을 살려줬다.

[사진 = 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 캡처] 강다윤 기자 k_yo_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MD포토] 멀티골 손흥민 '찰칵! 세리머니'
축구대표팀 손흥민이 24일 오후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진행된 대한민국- 콜롬비아 축구대표팀의 평가전 전반 두 번째 골을 넣은 뒤 세리머니를 펼치고 있다.
해외이슈
결혼안한 77살 다이안 키튼 “싱글로 사는게 좋아, 데이트 절대 안할 것”[해외이슈]
‘아이언맨’ 로다주, 히치콕 ‘현기증’ 리메이크 주연 맡아 “박찬욱 감독이 추천했나”[해외이슈]
‘캡틴 마블’ 브리 라슨, 4년 열애 남친과 결별 “현재 싱글생활 행복해”[해외이슈]
“전 여친 27살 플로렌스 퓨와 또 영화찍고 싶어”, 47살 감독 러브콜[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