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오킹 "이경규가 '너는 내 자식'이라고 했다" 양아들 인증(돈쭐2)
23-03-24 05:3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종합 콘텐츠 크리에이터 오킹이 개그맨 이경규와의 친분을 과시했다.

이예림, 오킹은 23일 오후 방송된 iHQ '돈쭐내러 왔습니다 2'(이하 '돈쭐2')에 스페셜 먹요원으로 출격했다.

이에 이영자는 "두 분의 공통점이 있다. 두 분의 아버지, 이경규 선배님. 예림 씨는 친딸, 오킹 씨는 양아들"이라고 알렸다.

그러자 오킹은 "2022 카타르월드컵을 이경규 선배님께 발탁돼 함께 다녀왔다"며 "제가 카타르에서 진짜 정말 군대 이등병 마인드였다. '시키시기 전에 내가 다 하자!'. 그래서 선배님께서 침 삼키시면 물 갖다드리고. 그리고 저희가 축구를 3층에서 봤거든. 선배님이 잘 안 보이셔서 '저거 누구야?' 하시면 핸드폰으로 줌 땡겨가지고 등번호하고 이름 보여드렸다"고 털어놨고, 이예림은 "고생하셨네~"라고 말했다.

오킹은 이어 "이번 설날에 인사를 드렸거든. 선배님께 새해 인사드리니까 '너는 내 자식이다!'라고 하시더라"라고 고백했고, 이예림은 "저는 아빠한테 되레 '너는 내 자식이 아니다!'라는 말을 들었다"고 고백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돈쭐내러 왔습니다 시즌2'는 코로나 시대로 인해 생존의 위기에 내몰린 자영업자들을 위해 탄생한 푸드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사진 = iHQ '돈쭐내러 왔습니다 시즌2' 방송 캡처] 고향미 기자 catty1@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서진 홍콩 도망? 15년만에 밝힌 속마음 "인생 제일 큰
배우 이서진이 과거 홍콩에서 칩거했던 시절을 회상하며 인생 최대의 위기였다고 말했다. 지난 2일 유튜브 채널 '채널 십오야'에는 '나영석의 나불나불'이라는 새로운 콘텐츠가 공개됐다. '아는 형이랑 첫 나불'이라는 제목의 영상에는 나...
해외이슈
‘패션 브랜드 론칭’ 안젤리나 졸리 “재단사 채용합니다, 지원하세요”[해외이슈]
‘성전환’ 엘리엇 페이지, “유명 男배우가 나와 성관계하겠다고 협박”[해외이슈]
톰 홀랜드 “‘스파이더맨4’ 제작 중단, 파업 작가들과 연대하기 위해”[해외이슈]
[공식]크리스토퍼 놀란 ‘오펜하이머’,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러닝타임 3시간 미만[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