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마지막 경기서 2안타…좋은 분위기로 준비할 듯" 부진했던 외인타자 활약에 미소 [MD수원]
23-03-28 16:4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수원 김건호 기자] "제이슨 마틴이 개막전을 앞두고 좋은 분위기로 준비할 수 있게 됐다."

NC 다이노스는 28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3 신한은행 SOL KBO리그 시범경기 KT 위즈와의 맞대결에서 3-2로 승리했다. NC는 4승 7패 2무, KT는 6승 6패 2무로 시즌을 마무리했다.

애초 NC 선발투수로 테일러 와이드너가 등판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전날 러닝을 하던 중 허리 부상을 당하며 등판이 취소됐다. 대체 선발로 정구범이 마운드에 올랐다.


정구범은 3⅔이닝 동안 실점 없이 3피안타 3사사구 2삼진을 기록했다. 총 58개의 공을 던졌다. 포심패스트볼(39구)-포크(9구)-커브(5구)-슬라이더(5구)를 섞었다. 최고구속은 142km/h가 찍혔다.

타선에서는 마틴이 활약했다. 시범경기에서 22타수 1안타로 부진했던 마틴은 3타수 3안타 2타점을 기록하며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서호철은 2타수 2안타를 올렸고 박민우, 오태양, 박세혁, 손아섭, 도태훈이 각각 한 개의 안타를 쳤다.

경기 후 강인권 감독은 "시범경기 마지막 경기에서 타자들이 전반적으로 타격감이 올라오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며 "마틴이 2안타 2타점으로 활약하면서 개막전을 앞두고 좋은 분위기로 준비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강인권 감독은 "선발 정구범은 선발투수로서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 남은 기간 잘 준비해 좋은 모습 보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NC는 오는 4월 1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삼성 라이온즈와 2023 신한은행 KBO리그 개막전을 치를 예정이다.

[강인권 감독. 사진 = 마이데일리 DB] 수원 = 김건호 기자 rjsgh2233@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미주, 흘러내릴 것만 같은 튜브톱…얼마나 말랐길래
그룹 러블리즈 출신 가수 이미주가 아찔한 자태를 뽐냈다. 6일 이미주는 "#데일리 #청청"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공개했다. 데님 소재의 튜브톱을 아슬아슬하게 걸쳐 입고 어깨라인을 시원하게 드러낸 이미주는 한층 물오른 미모...
해외이슈
“톰 브래디와 이혼 힘들었나” 지젤 번천, 강연 도중 눈물 흘려[해외이슈]
‘♥티모시 샬라메와 매일 데이트’ 카일리 제너, 과감한 튜브톱 패션[해외이슈](종합)
‘매티 힐리와 결별’ 테일러 스위프트, 벌써 12명째 “이별 타임라인”[해외이슈](종합)
“남성 경비원과 키스” 매티 힐리, 테일러 스위프트와 한달만에 결별[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