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KIA 최형우와 SSG 최정의 진격의 2023년…이승엽 감독 뛰어넘는다
23-03-31 14:0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2023 신한은행 SOL KBO 리그 개막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지난해 출범 40주년을 맞은 KBO 리그가 앞으로의 40년을 향해 첫 발을 내딛는 한 해인 만큼, 새롭게 쓰여질 기록들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KBO가 31일 관련 기록을 정리했다.

▲ SSG 김광현, 150승까지 ‘-1’… 최소 경기 기록도 눈앞
현재까지 326경기에 출장한 김광현(SSG)은 21경기 안에 승리를 올릴 경우 ‘최소 경기 150승’ 타이틀을 얻게 된다. 종전 최소 경기 150승 기록은 정민철(전 한화)이 보유한 347경기다. 역대 KBO 리그에서 150승을 기록한 투수는 2002시즌 송진우(전 한화)부터 2022시즌 양현종(KIA)까지 총 네 명. 김광현이 올 시즌 기록하는 첫 번째 승리는 리그 다섯 번째 150승 투수 탄생이라는 역사로 기록될 예정이다.

▲ 계묘년 ‘토끼띠’ 선수들 도약 주목
토끼의 해를 맞은 1999년생 토끼띠 선수들의 활약도 주목된다. 지난 시즌 35홀드로 단일 시즌 최다 홀드 3위에 오른 LG 정우영은 개인 통산 100홀드 달성을 눈앞에 뒀다. 정우영이 2개의 홀드를 추가하면 기존 최연소 100홀드 기록 보유자 한화 정우람(만 25세 11개월 17일)보다 약 2년 앞선 채로 최연소 타이틀을 획득하게 된다.

데뷔 시즌 최다 홀드를 기록하며 신인왕을 차지한 정철원(두산)과 2022 KBO 골든글러브를 수상한 안우진(키움) 역시 1999년생이다. 각각 팀의 필승조와 선발 투수를 맡고 있는 두 선수가 올해는 어떤 기록의 초석을 쌓아 갈지도 기대해 볼 만하다.

관록이 빛나는 띠동갑 1987년생 선수들의 기세도 만만치 않다. 키움 원종현은 통산 4번째 8시즌 연속 50경기 출장에 도전한다. 롯데 차우찬 역시 1,500탈삼진에 87개가 남아 개인 통산 최다 탈삼진 7위의 자리를 조준하고 있다.

▲ KBO 리그 통산 10,000번째 세이브는 누가?
31일 현재, KBO 리그 통산 총 574명의 선수들이 9,684세이브를 올렸다. 리그 10,000세이브까지 남은 숫자는 299개. 올 시즌 10개 구단을 통틀어 299번째 세이브를 기록하는 선수는 KBO 리그 통산 10,000세이브를 달성하는 이색 기록 보유자가 된다.



▲ LG 진해수, 리그 통산 개인 최다 홀드 신기록 도전
지난 시즌까지 150홀드를 기록한 LG 진해수는 개인 통산 최다 홀드 자리를 노린다. 올 시즌 홀드 28개를 더 추가하면 종전 최다 홀드 보유자 안지만(전 삼성, 177홀드)을 넘어 개인 통산 최다 홀드 타이틀을 얻게 된다.

▲ ‘라이온 킹’ 이승엽을 넘을 KBO 리그 최다 타점과 득점의 새 주인공은
KIA 최형우는 개인 1,500타점 고지에 39타점을 남겨두고 있다. 최형우가 해당 기록을 달성하면 이승엽(전 삼성)의 1,498타점 대기록을 넘어 리그 통산 타점 1위에 오르게 된다. 최다 2루타 기록도 가시권에 있다. 종전 최다 기록인 464개(전 삼성 이승엽)까지 단 1개의 2루타만 남았다. 앞으로 최형우가 만들어 낼 2번째 2루타부터는 KBO 리그 최다 2루타 기록으로 반영된다.

현재 1,274득점을 기록 중인 SSG 최정은 올 시즌 26득점을 더하면 양준혁(전 삼성, 1,299득점)을 넘어 통산 득점 2위 자리를 확보한다. 최정이 올해에도 작년과 같은 득점 페이스를 보인다면 이승엽의 최다 득점(1,355득점)을 넘어 해당 부문 리그 통산 1위 자리에도 오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 신기록에 신기록을 더하다
삼성 오승환은 올해도 자신과의 싸움을 이어나갈 전망이다. 이미 KBO 리그 최다 세이브 기록을 보유 중인 오승환은 개인 통산 400세이브까지 30개의 세이브를 남겨두고 있다. 통산 최다 세이브상(6회)을 받으며 명실공히 ‘끝판대장’으로 자리잡은 오승환이 또 하나의 기록을 세울 수 있을지 주목된다.

한화 정우람 역시 본인의 기록을 고쳐 쓸 예정이다. 현재 952경기 출장으로 최다 출장 기록을 보유하고 있는 정우람은 리그 최초 1,000경기 출장에 48경기만을 남겨뒀다.

[최형우(위), 최정(아래).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 DB]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미주, 흘러내릴 것만 같은 튜브톱…얼마나 말랐길래
그룹 러블리즈 출신 가수 이미주가 아찔한 자태를 뽐냈다. 6일 이미주는 "#데일리 #청청"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공개했다. 데님 소재의 튜브톱을 아슬아슬하게 걸쳐 입고 어깨라인을 시원하게 드러낸 이미주는 한층 물오른 미모...
해외이슈
“톰 브래디와 이혼 힘들었나” 지젤 번천, 강연 도중 눈물 흘려[해외이슈]
‘♥티모시 샬라메와 매일 데이트’ 카일리 제너, 과감한 튜브톱 패션[해외이슈](종합)
‘매티 힐리와 결별’ 테일러 스위프트, 벌써 12명째 “이별 타임라인”[해외이슈](종합)
“남성 경비원과 키스” 매티 힐리, 테일러 스위프트와 한달만에 결별[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