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0 [Wednes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MD포커스] "루머다, 곧 만나자"…지나, 두문불출 끝내고 복귀하나?
17-09-14 06:48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가수 지나(30·본명 최지나)가 1년 7개월 만에 심경을 전하며 '새로운 시작'을 언급해 대중의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지나는 13일 인스타그램에 영어로 된 심경 글을 올리고 팬들에게 "너무 보고싶다"고 전했다.

지나의 인스타그램 업데이트는 지난해 2월 이후 1년 7개월 만이었다. 그동안 지나는 특별한 활동 없이 두문불출했기 때문에 지나의 글에 대중의 관심이 쏟아졌다.

내용은 주로 팬들에 대한 고마움을 담은 것이었다. 다만 눈길을 끄는 대목은 "모든 장애물과 심적 고통, 끊임없는 루머 등에도 나를 믿어주고 포기하지 않아 준 것에 감사하다"란 말이었다.

공백기 동안의 심적 고통을 표현하며 '루머'가 있었다고 표현했기 때문이다. 구체적으로 어떤 루머인지에 대해선 밝히지 않았으나, 해명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다는 뜻으로 풀이되고 있어 대중의 시선이 쏠리고 있는 것이다.

특히 팬들을 향해 "우린 곧 재회해서 새로운 시작을 함께할 수 있을 것"이라고도 해
향후 활동 재개 가능성도 예측되고 있다.

이 때문에 지나가 1년 7개월 만에 돌연 침묵을 깨고, '루머'를 거론하면서 '새로운 시작'을 이야기한 것이 활동 복귀를 염두하고 있는 것 아니냐는 해석이 나오고 있다.

한편 지나는 2010년 데뷔해 'Black & White' 등의 노래로 활동했고, 지난 2015년말 소속사와의 전속계약이 만료됐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지나 인스타그램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손흥민 前여친 유소영 "덕분에 검색어 1위…"
심은진 "베복 20주년 파티, 윤은혜만 빠진 이유는…"
'이게 다 얼마야?'…박서준, 명품 도배 공항패션
'웃는 건 익숙하지 않아요' 크리스탈, 입꼬리만 살짝
'씀씀이 어떻길래'…아이유, 돈 많이 쓰는 ★ 4위 선정
위키미키 도연 vs 여자친구 소원,
'시선 둘곳 없네' 클라라, 비키니로
'아직 데뷔전인데…' JBJ, 컨셉 소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MD칼럼
[고인배 두근시네마]
'여친남친', 놓치기
아까운 대만산 청춘영화
[이승록의 나침반]
'무릎팍' 광희는 대체 어딜 보는 걸까?
[김진성 야농벗기기]
계속 달려온 한국야구, 숨표 한번 찍자
포토 & 영상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