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0 [Wednes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썸바디2' 윤혜수·이우태, 사전 호감도 1위…걸그룹 '코코소리' 출신 김소리 등장 '눈길' [종합]
19-10-18 21:32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썸바디2'에서 윤혜수, 이우태가 사전 호감도 1위를 차지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Mnet '썸바디2' 첫 회에서는 댄서들의 첫 만남이 그려졌다. '썸바디2'는 춤으로 이어진 남녀 사이의 '썸씽'을 관찰하는 댄싱 로맨스 리얼리티 예능이다.

이날 여성 윤혜수, 최예림, 이예나, 김소리와 남성 장준혁, 송재엽, 이도윤, 이우태까지 총 8인의 댄서들이 '썸 STAY(썸 스테이)'에 모였다.

이후 이들은 사전 호감도 투표 결과에 따라 순서를 정해 춤으로 자기 소개를 하는 시간을 가졌다.

그 결과, 남자들이 뽑은 여자 호감도 1위는 윤혜수였다. 가장 먼저 문자 메시지를 받았고, "너무 좋았다. 근데 뭔가 티를 낼 수 없었다"라며 탈의실로 제빨리 들어가 의상을 갈아입었다.

단아하게 의상을 갖춰 입은 윤혜수는 가수 아이유의 '밤편지'에 맞춰 한국 무용을 선보였다. 댄서들은 "달라 보인다"라며 감탄을 보냈다.

그 뒤를 이어 2위 이예나가 발레, 3위 김소리가 '걸스 힙합', 4위 최예림이 발레 공연 펼쳤다.

특히 김소리는 걸그룹 코코소리 출신으로 눈길을 끌었다. 그는 "2016년 아이돌 코코소리로 활동했었다. 최근에는 솔로로 활동을 하고 있다"라며 "나이도 한 살 한 살 먹어가면서 나도 이제 연애를 해도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기 시작했다"라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이후 남자 댄서 사전 호감도 투표 결과가 공개됐다. 1위는 바로, 이우태였다. 그는 "저는 얼반 크루 'ZERO BECK'에 소속되어 있다. 우리 팀이 최근 중국에서 열린 세계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기도 했다"라고 얘기했다.

또 이우태는 "성격이 직설적이다"라며 "이상형은 자기만의 분위기, 아우라를 갖고 있는 분에게 자연스럽게 관심이 가는 것 같다. 망설이지 않고 같이 직진할 수 있는 그런 사랑을 찾고 싶다"라고 전했다.

2위는 장준혁이었다. 그는 현대 무용수로, 뛰어난 실력을 과시하며 여자 댄서들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3위는 송재엽. 그는 스트릿 댄서였다. "댄서 트레이너들이 모인 'Hype Up' 퍼포먼스 크루 소속이다"라며 "'썸바디2'에서 두근거리는 사랑을 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4위 이도윤은 한국 무용수. 그는 "한국 무용을 선택한 이유가 우리 것을 지켜나가고 싶다는 생각을 어릴 때부터 가졌기 때문"이라며 "한국 무용
의 강점이라고 하면 감정선이 풍부한 거 같다"라고 이야기했다.

'썸바디2' 출연 이유에 대해선 "타 장르와 같이 춤을 추게 됐을 때 어떤 춤이 나올까 궁금하기도 하고 사랑을 찾고 싶어 나왔다"라며 "'밀당' 싫어한다. 좋아하는 사람이 있으면 먼저 고백하고 사랑에 올인하는 스타일이다. 척하면 척! 죽이 잘 맞고 그만큼 믿고 의지할 수 있는 사람을 만나고 싶다"라고 밝혔다.

[사진 = Mnet '썸바디2' 캡처
김나라 기자 nara927@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언니 뛰어넘네'…채서진, 청순미는 김옥빈보다 한 수 위
"의학의 힘 빌려" 클릭비 하현곤, 확 변한 비주얼
유상철, 췌장암 4기 투병 중…현재 상태는?
'15배 증가?'…장성규, 직접 밝힌 수입 내역
김유지, 13세 연상 정준과 열애 인정 후 첫 근황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MD칼럼
[고인배 두근시네마]
'여친남친', 놓치기
아까운 대만산 청춘영화
[이승록의 나침반]
'무릎팍' 광희는 대체 어딜 보는 걸까?
[김진성 야농벗기기]
계속 달려온 한국야구, 숨표 한번 찍자
포토 & 영상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