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7 [Sun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현대건설, 도로공사 꺾고 단독 2위 점프…도로공사 4연패
19-11-09 18:24    
[마이데일리 = 윤욱재 기자] 현대건설이 도로공사를 4연패 수렁에 몰아 넣었다.

현대건설은 9일 김천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도드람 2019-2020 V리그 여자부 도로공사와의 경기에서 3-0(25-22, 25-21, 27-25)으로 승리했다.

현대건설은 승점 3점을 챙기며 4승 2패(승점 12)로 흥국생명(3승 2패 승점 10)을 제치고 2위로 올라섰다. 도로공사는 4연패 수렁에 빠지며 1승 5패(승점 4)를 기록했다.

이날 현대건설에서는 마야가 20득점, 양효진이 12득점을 올리며 팀 공격을 주도했고 황민경, 고예림, 이다현이 나란히 8득점씩 챙겼다.

도로공사에서는 하혜진이 18득점을 올렸지만 하혜진 외에는 두 자릿수 득점을 올린 선수가 없었다. 테일러와 문정원이 부상으로 공백을 보인 것이 치명타였다.

현대건설은 1세트에서 고예림의 퀵오픈과 양효진의 속공으로 20-17로 점수차를 벌렸고 양효진의 블로킹에 마야의 백어택까지 터지면서 23-19로 달아나면서 쐐기를 박았다. 2세트에서는 16-19로 뒤지다 이다현이 블로킹으로 팀에 19-19 동점을 안긴 뒤 임명옥이 리시브한 공을 득점으로 연결, 20-19 역전을 하는데 큰 역할을 했다. 여기에 황민경의 퀵오픈까지 터지는 등 22-19로 점수차를 벌려 승기를 잡았다.

3세트는 듀스까지 가는 접전을 펼쳤다
. 현대건설이 24-22로 앞섰으나 박정아의 시간차 공격에 24-24 동점을 내주고 말았다. 하지만 마야의 공격으로 26-25 리드를 잡은 뒤 치열한 랠리 끝에 마야가 득점을 올리면서 승부의 마침표를 찍었다.

[사진 = KOVO 제공
윤욱재 기자 wj38@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대한항공 연패 탈출 이끈 정지석 "오랜만에 살얼음판 걷는 기분"
 박기원 감독 "일희일비 안해도 된다는 믿음을 준 경기"
 우리카드 신영철 감독 "대한항공, 우리보다 한수위였다"
 '정지석 18점' 대한항공, 부진 털고 우리카드 셧아웃 제압
 "너무 자만했다" 대한항공 박기원 감독의 반성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웃음 실종'…해체 위기 엑스원, 침울한 입국길
박지영 아나, 아찔 수영복 자태 '은근 야릇'
'역시는 역시'…GD, 매형 김민준에 통 큰 선물
김태희 유튜브 등장…둘째 출산 후에도 미모 여전
'대놓고 보여줘'…신재은, 노골적인 볼륨 자랑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MD칼럼
[고인배 두근시네마]
'여친남친', 놓치기
아까운 대만산 청춘영화
[이승록의 나침반]
'무릎팍' 광희는 대체 어딜 보는 걸까?
[김진성 야농벗기기]
계속 달려온 한국야구, 숨표 한번 찍자
포토 & 영상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