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3 [Fri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홈런 단독 1위' 샌즈 "우리 팀에서 홈런왕 나왔으면 좋겠다"
19-08-14 22:01    
[마이데일리 = 잠실 윤욱재 기자] 키움 '효자 외인' 제리 샌즈(31)의 방망이가 유독 돋보인 하루였다.

샌즈는 14일 잠실구장에서 벌어진 2019 신한은행 MY CAR KBO 리그 LG와의 시즌 14차전에서 5타수 4안타 6타점 3득점으로 맹활약했다.

연타석 홈런까지 터뜨린 샌즈는 시즌 23~24호 홈런을 기록하면서 SK의 제이미 로맥을 제치고 홈런 부문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홈런을 쳐서 팀이 이긴 것이 가장 기쁘다"라는 샌즈는 홈런 단독 1위로 오른 것에 대해 "알고 있었지만 신경 쓰지 않았다. 내가 할 수 있는 것에만 최선을 다했고 팀이 승리하는데만 신경을 썼다"라며 "최근 박병호가 몰아치기 시작했다. 조금 신경 쓰인다"라고 농담을 하기도 했다.

이어 "박병호와 같은 팀이어서 좋다"는 샌즈는 "좋은 영향을 많이 받고 있고 팀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 가능하다면 우리 팀에서 홈런왕이 나왔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나타냈다.

[키움 샌즈가 14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진행된 '2
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LG 트윈스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에서 14-0으로 승리한 뒤 기뻐하고 있다. 사진 = 잠실 유진형 기자 zolong@mydaily.co.kr
잠실 = 윤욱재 기자 wj38@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서울 개최' 아시아 여자배구선수권, 다양한 이벤트 준비
 LG, 정우영 피규어 패키지석 완판…2차 판매 실시
 'ERA 1.13' 박진형, 롯데 7월 MVP 선정
 LG, 7월 수훈선수 시상…우수타자 김현수-이천웅
 '호잉 선제 투런' 한화, KT 꺾고 3연패 탈출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연예계 싸움 서열 1위"…안일권, 못 말리는 허세
'뼈만 남았네'…최소라, 안타까운 앙상 몸매
'갑자기 순둥순둥'…머리만 풀면 달라지는 女돌
연애 중인 치타 "처음 본 남자는 다…" 폭탄 발언
'볼륨 넘쳐흘러'…킴 카다시안, 최강 육덕미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MD칼럼
[고인배 두근시네마]
'여친남친', 놓치기
아까운 대만산 청춘영화
[이승록의 나침반]
'무릎팍' 광희는 대체 어딜 보는 걸까?
[김진성 야농벗기기]
계속 달려온 한국야구, 숨표 한번 찍자
포토 & 영상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