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5 [Tues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배제성 롯데 상대 완봉승, KT 창단 첫 토종 10승 배출
19-09-20 21:49    
[마이데일리 = 이후광 기자] KT 위즈가 창단 첫 토종 10승 투수를 배출했다.

KT 위즈는 20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의 시즌 마지막 맞대결(16차전)에서 7-0으로 승리했다.

KT는 이날 승리로 5위 NC와의 승차를 4경기로 좁혔다. 시즌 67승 2무 69패 6위. 또한 롯데와의 시즌 상대 전적을 11승 2무 3패 압도적 우위로 마쳤다. 반면 2연패에 빠진 롯데는 48승 3무 87패 최하위에 머물렀다.

3회 선두타자 장성우의 솔로홈런으로 기선을 제압한 뒤 4회 2사 1루서 박경수의 1타점 2루타로 격차를 벌렸다. 박경수는 KBO리그 역대 62번째 통산 600타점 및 75번째 5년 연속 100안타 고지에 올라섰다.

KT는 멈추지 않았다. 6회 2사 후 황재균이 솔로홈런을 때려낸 뒤 7회 2사 1, 2루서 대타 멜 로하스 주니어가 우중월 3점홈런으로 승부의 쐐기를 박았다. 박경수는 8회 1사 1루서 1타점 2루타로 승리를 자축했다.

KT 선발 배제성은 9이닝 5피안타 1볼넷 6탈삼진 무실점 109구 호투로 데뷔 첫 완봉승이자 시즌 10승을 동시에 달성했다. KT의 창단 첫 토종 10승 투수다. 타
선에서는 황재균, 박경수, 장성우 등 베테랑 선수들이 멀티히트로 활약했다.

반면 롯데 선발 장시환은 5이닝 4피안타(1피홈런) 2볼넷 7탈삼진 2실점으로 패전투수가 됐다.

[배제성. 사진 = 마이데일리 DB
이후광 기자 backlight@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롯데, 20일 KT전서 '해군작전사령부 매치데이' 실시
 SK 염경엽 감독 "소사, 스몰린스키 볼배합 아쉽다…구위는 OK"
 KBO, SIEG와 국가대표팀 단복 후원 협약 체결
 '서폴드 11승-정근우 4안타' 한화, 롯데 꺾고 3연승
 SK, 추석 맞춤형 이벤트 개최…소사·로맥 한복 입는다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미료 "요즘 '노 브래지어'" 당당 고백
"언니가 못가서 미안해"…구하라, 설리 향한 눈물
'前티아라' 소연, 최근 얼굴보니…충격적이야
'스타킹 위로 튀어나온 살'…걸그룹 멤버의 굴욕
'나 셀럽이야'…이사배, 과하게 힘준 어깨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MD칼럼
[고인배 두근시네마]
'여친남친', 놓치기
아까운 대만산 청춘영화
[이승록의 나침반]
'무릎팍' 광희는 대체 어딜 보는 걸까?
[김진성 야농벗기기]
계속 달려온 한국야구, 숨표 한번 찍자
포토 & 영상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