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8 [Thurs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더 콜2' 윤민수X치타, 전무후무 뮤지컬 같은 무대 '가을타나 봐'
19-07-13 09:37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더 콜2’의 콜라보레이션 무대가 공개됐다.

어제(12일) 방송된 Mnet ‘더 콜2’ 2회에서는 윤종신X타이거JK&Bizzy, UVX엔플라잉, 윤민수X치타, 소유X노을이 뮤직 패밀리를 결성해 각자의 개성이 가득 담긴 무대를 펼쳤다. ‘더 콜’에서 최초로 선보인 리메이크 콜라보레이션의 향연에 1539, 2049 타깃 시청률 모두 동시간대 1위를 휩쓸며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닐슨 유료 플랫폼 기준 / Mnet, tvN 합산)

러브콜 스테이지에서 본 조비의 노래를 부르며 등장한 ‘가요계 뷔페남’은 소름 끼치는 가창력으로 모두의 귀를 사로잡았다. 망설임 없이 수화기를 들게 만든 실력의 주인공은 그룹 노을. 1순위 소유와 함께 매칭을 성공하며 콜라보레이션을 기대케 만들었다. 노을은 오랜 만의 방송 출연에 대한 설레는 마음을 전하며 “4명이 음악 예능 프로그램에는 처음 출연했다. 노을이 ‘저런 색도 있구나’를 보여드리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윤종신X타이거JK&Bizzy, UVX엔플라잉, 윤민수X치타, 소유X노을이 뮤직패밀리로 팀 구성을 완료했다. 이후 1차 프로젝트 테마인 ‘히트곡 새로고침’이라는 과제를 받고 2주간의 준비에 돌입했다.

가장 먼저 1차 프로젝트의 무대의 포문을 연 팀은 윤종신X타이거JK&Bizzy. 윤종신은 “내년에는 못 보니까”라고 남다른 각오를 전해 눈길을 끌었다. 윤종신의 마성의 히트곡 ‘본능적으로’가 1분 미리 듣기로 등장하자, 하트 세례가 이어지며 환호성이 쏟아졌다. “한 번은 꼭 해보고 싶었던 선배님이다. 형님은 제가 생각하는 ‘멘토’다”라고 윤종신에 대한 애정을 표현했던 타이거JK, 이에 윤종신은 “이건 천운이다”라고 마찬가지로 기대감을 나타냈다.

‘본능적으로’의 매혹적인 멜로디, ‘Love Poetry’의 감성적인 선율과 세 사람의 목소리가 함께 어우러져 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전무후무한 무대가탄생했다. 특히 윤종신은 그 동안 보여주지 않았던 거침없는 점프와 무대를 휘젓고 관객의 호응을 유도하는 등 힙합식 무대에 완벽히 젖어 들어가는 모습을 보였다. 무대를 마친 뒤 윤종신은 “왜 타이거JK, Bizzy를 매력 있는 힙합퍼라고 하는 지 알 것 같았다”라며 “멋있더라”라고 남다른 소회를 말했다. 이에 타이거JK 역시 “지금 굉장히 행복하다”라고 벅차는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UV와 엔플라잉은 ‘이태원 옥탑방’에서 본격 ‘먹방 콜라보레이션’을선보였다. 엔플라잉이 직접 준비한 음식으로 UV를 옥탑방으로 초대했고, 이들은 ‘옥탑방 프리덤’이라는 조합을 만들어냈다. 이후 유세윤은 “(엔플라잉이) 편곡을 너무 세련되고 멋있게 해놓아서 놀랐다”라고 기대를 자아내기도 했다.

이들은 다시 한 번 옥탑방 먹방을 재현했고, UV의 연극 같은 등장으로 무대를 열었다. 이어 엔플라잉의 폭발적인 가창력이 더해져 새로운 느낌의 콜라보 무대가 탄생했다. 깃발 부대까지 등장해 열광은 한껏 더 고조됐고, 스튜디오 전체를 들썩이는 유쾌하면서도 멋있는 ‘옥탑방 프리덤’을 완성시켰다.

다음으로 윤민수와 치타의 ‘어색한 첫 만남’이 공개됐다. 윤민수의 ‘가을 타나 봐’, 치타의 ‘My Nuber’가 만난 무대는 어떤 느낌을 자아낼까. 발라드와 힙합의 만남이 가장 큰 궁금증을 자아내는 가운데, 윤민수 역시 “(치타와) 뭔가 서로가 맞았다. 굉장히 좋았다”라고 말하며 이들의 콜라보 무대에 대한 기대를 증폭시켰다. ‘가을 타나 봐’에서 윤민수의 파워풀한 가창력, 치타의 카리스타 넘치는 래핑이 합쳐진 화끈한 매력으로 무대를 화려하게 장식했다.

마지막으로 소유와 노을이 ‘러빙 유’(Loving U)를 선곡해 시스타의
‘러빙 유’가 아닌 전혀 새로운 느낌의 곡을 탄생시켰다. 썸머 퀸 소유, 그리고 발라드 최강 그룹 노을이 부르는 감각적인 ‘러빙 유’ 무대에 모두 시선을 떼지 못했다. 뿐만 아니라 노을과 소유가 함께 선보이는 댄스까지 그야말로 스튜디오를 청량감으로 꽉 채웠다.

1차 프로젝트 ‘히트곡 새로고침’의 베스트 콜라보 패밀리 주인공은 ‘가을 타나 봐’ 무대를 꾸민 윤민수X치타에게로 돌아갔다. 윤민수는 “앞으로가 기대되긴 하는데, 뭘 더하지 걱정도 된다”고 소감과 더불어 걱정을 표현하기도 했다.

한편 ‘더 콜2’에서 공개된 콜라보 무대의 음원은 13일 낮 12시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 = 엠넷 방송 화면 캡처
신소원 기자 hope-ssw@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슴부심 여전하네'…이효리, 반 이상 드러낸 볼륨
김승현 부녀, 갈등 폭발…"네 아빠처럼 될 거냐"
'너무 야해'…기희현, 대놓고 가슴골 노출
성관계 하던 커플, 갑자기 9층서 떨어진 후…소름
이경규 "방탄 진, 언뜻 보면 나 같아"…무슨 의미?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MD칼럼
[고인배 두근시네마]
'여친남친', 놓치기
아까운 대만산 청춘영화
[이승록의 나침반]
'무릎팍' 광희는 대체 어딜 보는 걸까?
[김진성 야농벗기기]
계속 달려온 한국야구, 숨표 한번 찍자
포토 & 영상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