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2 [Fri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정글의법칙' 박태환, 제작진에 "이러려고 나를 '정글'에 데려왔나" 발끈 왜?
19-01-12 06:35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수영 선수 박태환이 '정글의법칙' 제작진에게 발끈했다.

11일 밤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북마리아나'(이하 '정글의법칙')에서 제작진은 병만족에게 생존 도구가 담긴 가방을 찾으라는 미션을 줬다.

이에 산속을 헤매다 가방을 발견 김병만은 헛웃음을, 박태환은 놀라 말을 잇지 못했다. 가방이 과거 일본군의 아지트였던 20m 깊이의 싱크홀 한복판에 있었기 때문.

그러자 박태환은 "설마 설마 했거든... 그런데 가방이 있는 거야. 아니, 이러려고 나
를 정글에 데려왔나"라고 발끈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 SBS '정글의 법칙' 방송 캡처
고향미 기자 catty1@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안 추워?'…CLC 장예은, 가디건 사이 드러난 속살
'자꾸만 벗는' 화사, 심경 고백 "뜨고 싶어서…"
'화유기' 넘어섰다…'빅이슈', 역대급 방송사고 장면
'불룩불룩 군살이 뭐예요?'…김연정, 퍼펙트 보디 라인
'손짓도 치명적이야'…정채연, 머리만 쓸어도 심쿵
김지원, 그림자 속 콧대마저 완벽 '
'스물다섯 힘내자'…타히티 지수, 논
'코믹부터 카리스마까지'…이병헌, 역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MD칼럼
[고인배 두근시네마]
'여친남친', 놓치기
아까운 대만산 청춘영화
[이승록의 나침반]
'무릎팍' 광희는 대체 어딜 보는 걸까?
[김진성 야농벗기기]
계속 달려온 한국야구, 숨표 한번 찍자
포토 & 영상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