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16 [Wednes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첫 연승' 삼성 이상민 감독 "상대 부상자 많아 해볼 만했다"
19-01-12 17:07    
[마이데일리 = 잠실실내체 김진성 기자] "상대 팀에 부상자가 많아 해볼 만했다."

삼성이 12일 현대모비스와의 홈 경기서 극적인 승리를 따냈다. 마침내 시즌 첫 연승에 성공했다. 유진 펠프스가 분전했고, 이관희가 4쿼터 종료 1~2분 정도 남기고 8점을 몰아치며 극적인 승리를 완성했다.

이상민 감독은 "전체적으로 공격은 잘 됐는데 턴오버가 많아 쉬운 점수를 내줬다. 경기 막판 3~4분 남기고 리바운드를 많이 빼앗겼다. 그래도 선수들이 마지막까지 포기하지 않고 좋은 경기를 했다. 그동안 접전에서 많이 졌는데, 오늘 이겨서 다행이다"라고 입을 열었다.

시즌 첫 연승에 대해 이 감독은 "상대가 부상선수가 많았다. 해볼만하다고 봤다. 턴오버가 많았지만, 전체적인 내용은 좋았다. 선수들이 그동안 많이 져서, 1위 팀을 상대로 포기
하지 않을까 걱정했는데 다행이다. 연승이 중요한데

[이상민 감독. 사진 = 잠실실내체 김성진 기자 ksjksj0829@mydaily.co.kr
잠실실내체=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현대모비스 유재학 감독 "막판 집중력이 아쉽다"
 잠실 리포트: 팽팽한 골밑 싸움, 승자는 막판 대폭발한 이관희
 '이관희 위닝샷' 삼성 시즌 첫 연승, 현대모비스 2연패
 휴스턴 브레그먼, 팔꿈치 뼛조각 제거…"3년간 괴로웠다"
 양키스, 르메이휴 2년 2400만달러에 영입…마차도 포기하나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팬티만 입고 시상식 등장?'…한초임, 초민망 노출
양미라 "내 연관검색어 '이혼' 있었다" 고백…무슨 일?
'잘라주고 싶어'…차은우, 잘생긴 얼굴 다 가리는 헤어
최민용, 최초 개인 도끼 소유자 "무려 핀란드 산"
'다리 숨은 쉬게 해줘'…장도연, 빈틈없이 꽉 끼는 부츠
김지원, 그림자 속 콧대마저 완벽 '
'스물다섯 힘내자'…타히티 지수, 논
'코믹부터 카리스마까지'…이병헌, 역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MD칼럼
[고인배 두근시네마]
'여친남친', 놓치기
아까운 대만산 청춘영화
[이승록의 나침반]
'무릎팍' 광희는 대체 어딜 보는 걸까?
[김진성 야농벗기기]
계속 달려온 한국야구, 숨표 한번 찍자
포토 & 영상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