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7 [Mon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최종훈 오늘 경찰출석, 무슨 말할까?…불법촬영물 유포 혐의 피의자 신분
19-03-16 07:00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그룹 FT아일랜드 멤버 최종훈이 16일 경찰에 소환돼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 받는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이날 오전 10시 최종훈을 소환해 불법 촬영물 유포 혐의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최종훈은 가수 승리, 정준영 등과 함께 있던 '카톡방'에 여성의 사진을 몰래 촬영해 유포한 혐의로 입건됐다. 앞서 승리의 성접대 지시 의혹 등과 관련해 경찰에 참고인 자격으로 출석 조사했던 최종훈으로, 이번에는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 받게 된다.

참고인 조사 후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이미 경찰 조사를 마친 최종훈은 이번 성접대 등 의혹과 특별한 관련이 없는 것으로 잠정 결론지어졌다"고 단정했으나, 이후 최종훈의 3년 전 음주운전 보도 무마 청탁 의혹, 불법 촬영물 유포 의혹 등이 추가로 제기돼 물의 빚었다.

앞서 승리와 정준영도 14일 경찰에 출석해 강도
높은 밤샘 조사를 받았다. 승리, 정준영, 최종훈 모두 경찰 유착 의혹 등 각종 사건의 시발점이 된 '카톡방' 멤버들이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강기영, 신부와 결혼반지 인증샷…★들 축하 러시
유호진 PD, 구하라 향한 응원 "버티고 힘내요"
'도대체 왜?'…에반 피터스, 간담회 중 자리이탈
'한 손에 잡힐듯'…문가영, 건강 우려되는 젓가락 각선미
'수지 하면 청순'…남심 무너뜨리는 청초 자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MD칼럼
[고인배 두근시네마]
'여친남친', 놓치기
아까운 대만산 청춘영화
[이승록의 나침반]
'무릎팍' 광희는 대체 어딜 보는 걸까?
[김진성 야농벗기기]
계속 달려온 한국야구, 숨표 한번 찍자
포토 & 영상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