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20 [Satur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한승연X신현수 '열두밤', 첫방 전 공개된 관전포인트
18-10-12 09:15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열두밤'이 첫방송을 앞두고 관전 포인트를 공개했다.

채널A 미니시리즈 '열두밤'(극본 황숙미 연출 정헌수)은 2010년, 2015년, 2018년 세 번의 여행 동안 열두 번의 밤을 함께 보내게 되는 사진작가 지망생 한유경(한승연)과 무용수 지망생 차현오(신현수)의 여행 로맨스를 그리는 드라마다.

포인트1. 한승연-신현수의 색다른 매력! 두 사람이 그려낼 청춘의 빛깔!

한승연은 이번 '열두밤'에서 한층 깊고 진지한 면모를 보여준다. 꿈과 현실 사이에 놓인 청춘의 고민을 표현할 뿐만 아니라 사랑도, 운명도 믿지 않는 현실주의자로서 까칠한 츤데레 매력까지 보여준다고. 반면 신현수는 운명을 믿는 낭만주의자로 변신, 거침없이 꿈을 쫓는 청춘의 뜨거운 순간들을 짚어낸다. 자신의 감정에 솔직한 그의 직구화법은 여심을 두근거리게 만들며 안방극장에 내릴 설렘주의보를 예고하고 있다.

포인트2. 2010년, '낯선 서울'의 새로움! 설렘 배가하는 감각적인 영상미와 음악!

'열두밤'은 1회차 마다 하룻밤의 이야기를 담는 독특한 구성을 가졌다. 첫 회에는 2010년을 배경으로 한유경과 차현오의 운명같은 첫 만남을 공개한다. 또한 일상적인 배경이 아닌 여행지로서의 서울을 색다르게 조명, 두 이방인의 눈을 통해 보는 낯설고 특별한 서울을 만날 수 있을 것이다. 여기에 마치 영화를 보는 듯한 아름다운 영상미와 감성적인 음악이 더해져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촉촉하게 적실 것으로 기대된다.

포인트3. 장현성-예수정-이예은, 개성만점 캐릭터들의 차진 활약!

한승연과 신현수의 반짝이는 청춘 케미와 풍성한 볼거리에 이은 또 다른 꿀잼 포인트는 바로 주변 캐릭터들의 활약이다. 한유경과 차현오
가 머무르는 게스트하우스의 주인 이백만(장현성)과 둘 관계에 중요 역할을 할 사진관 주인 이리(예수정) 그리고 유경의 절친 채경(이예은)이 그 주인공들. 명품 배우들의 차진 연기가 더해진 캐릭터들의 활약은 극에 생동감 넘치는 활력과 재미를 불어넣을 것이다. 12일 밤 11시 첫방송.

[사진 = 채널A 제공]
김미리 기자 km8@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이렇게 말랐었나'…김소현, 부러질 것 같은 극세사 각선미
'짧아도 너무 짧아'…치어리더, 한뼘 핫팬츠 입고 격한 응원
왕진진 "낸시랭은 아바타, 스스로 다 까발린 것"
"패 죽여도 놔둬야"…더 이스트라이트 울린 김창환 녹취록
'완전 붕어빵'…임송 매니저 언니, 박성광과 급 만남
김지원, 그림자 속 콧대마저 완벽 '
김소현·윤두준, 떨림 가득 눈빛…'뽀
'스물다섯 힘내자'…타히티 지수, 논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MD칼럼
[고인배 두근시네마]
'여친남친', 놓치기
아까운 대만산 청춘영화
[이승록의 나침반]
'무릎팍' 광희는 대체 어딜 보는 걸까?
[김진성 야농벗기기]
계속 달려온 한국야구, 숨표 한번 찍자
포토 & 영상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