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2 [Wednes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뮌헨의 이상한 논리, "호날두 24세면 1억 유로 냈을텐데"
18-12-07 21:45    
[마이데일리 = 안경남 기자] 독일 분데스리가 바이에른 뮌헨이 ‘축구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3,유벤투스) 영입을 검토했지만, 나이 때문에 주저했다고 고백했다.

뮌헨의 울리 회네스 회장은 5일(한국시간) 스페인 매체 마르카를 통해 “호날두 영입 기회가 있었지만 그의 나이가 문제였다. 그에게 거액을 쓰기엔 나이가 너무 많았다”고 밝혔다.

호날두는 지난 여름 이적시장을 통해 레알 마드리드에서 이탈리아 세리에A 명문 유벤투스로 이적했다.

이적료만 1억 유로(약 1,300억원)이었다. 33살 공격수에겐 지나치게 높은 금액이라는 비판도 있었지만, 호날두의 브랜드 파워를 감안하면 충분히 고개를 끄덕일만한 액수이기도 하다.

실제로 호날두는 유벤투스 이적 후에도 최고의 활약을 펼치고 있다. 올 시즌 리그에서 10골을 기록하며 득점 공동 선두에 올라 있다. 도움도 5개로 리그 3위다. 공격 포인트만 15개로 전체 1위에 올라 있다.

하지만
뮌헨의 생각은 달랐다. 회네스 회장은 “호날두의 나이가 24살이었다면 1억 유로를 썼을 것이다. 하지만 그는 현재 33살이다”고 주장했다.

[사진 = AFPBBNEWS
안경남 기자 knan0422@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英 BBC MOTD 손흥민 집중조명...¨훌륭한 재능¨ 극찬
 ¨옛날 머리가 그리웠나봐¨...펠라이니 '나쁜 손' 화제
 '축구황제' 펠레, ¨메시가 역대 최고? 왼발만 쓰잖아¨
 ¨무리뉴 관심, 놀랄 일 아냐¨...英가디언 손흥민 극찬
 英 가디언, 손흥민 조명...¨축구 만화에서 튀어나온 듯¨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갤러리인 줄'…홍수현, 럭셔리 자택 최초 공개
'니트 뚫고 나오겠어'…이주연, 지나치게 공격적인 볼륨
'미성년자 성희롱까지'…치어리더 性상품화 도 넘었다
'멀찌감치 떨어져 있네'…선미, 사이 안 좋은 허벅지
'길이가 아동복 수준'…이미주, 엉덩이 겨우 가린 원피스
김지원, 그림자 속 콧대마저 완벽 '
'스물다섯 힘내자'…타히티 지수, 논
'코믹부터 카리스마까지'…이병헌, 역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MD칼럼
[고인배 두근시네마]
'여친남친', 놓치기
아까운 대만산 청춘영화
[이승록의 나침반]
'무릎팍' 광희는 대체 어딜 보는 걸까?
[김진성 야농벗기기]
계속 달려온 한국야구, 숨표 한번 찍자
포토 & 영상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