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20 [Satur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MD픽]‘1987’ ‘신과함께’ ‘코코’, 극장가 한치 양보없는 3파전 양상
18-01-13 16:01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주말 극장가가 치열한 3파전으로 재편됐다.

13일 영진위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1987’ ‘신과함께’ ‘코코’는 나란히 박스오피스 1,2,3위를 차지했다. 각각 18만, 14만, 11만 관객을 불러모았다.

이날 오후 4시 현재 예매율은 ‘1987’(30.4%), ‘코코’(25.5%), ‘신과함께’(20.2%)가 차지하고 있다.

‘1987’ ‘신과함께’의 강력한 쌍끌이흥행에 디즈니 픽사 애니메이션 ‘코코’가 가세하면서 3파전 양상으로 재편됐다.

세 작품 모두 호평을 받은 작품이라 주말 박스오피스 경쟁은 치열하게 펼쳐질 전망이다. ‘1987’은 역주행 신화를 쓰며 개봉 18일찌 500만 관객을 넘어섰다. 문재인 대통령 관람 이후 흥행 1위에 오르더니 5일째 정상을 지키고 있다. ‘2017년 올해의 영화’라는 호평 속에 관객의 뜨거운 입소문이 퍼졌다.

디즈니 픽사의 ‘코코’는 골든글로브, 크리틱스 초이스 2관왕을 차지하며 애니메이션 명가다운 저력을 발휘했다. 가족애와 소년의 꿈을 결합시킨 이 영화는 황홀한 비주얼과 감미로운 음악, 그리고 흥미진진한 스토리로 관객을 사로 잡았다.

1,200만 관객을 동원하며
역대 한국영화 흥행 톱10에 오른 ‘신과함께’는 여전히 식지 않는 흥행 열기를 보여주고 있다. 특히 한국 뿐 아니라 대만, 홍콩 등 아시아 지역에서 흥행에 성공하는 등 ‘영화 한류’의 위력을 떨치고 있다.

오는 17일 ‘메이즈러너:데스큐어’ 개봉 전까지 세 영화의 3파전은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사진 제공 = CJ엔터테인먼트, 롯데엔터테인먼트, 디즈니 픽사]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서현, 팔꿈치 털 장식 달고 등장…'찬 바람에 시릴까 봐'
'속까지 다 보이겠어'…클라라, 위험하게 찢어진 치마
개코 아내 김수미, 여고생 룩 장착 '어딜 봐서 36살?'
"이런 X같은 경우가 어딨냐" 안영미, 제작진에 막말
'저 예능인 아니에요'…장윤주, 런웨이서 카리스마 뿜뿜
김지원, 그림자 속 콧대마저 완벽 '
김소현·윤두준, 떨림 가득 눈빛…'뽀
'스물다섯 힘내자'…타히티 지수, 논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MD칼럼
[고인배 두근시네마]
'여친남친', 놓치기
아까운 대만산 청춘영화
[이승록의 나침반]
'무릎팍' 광희는 대체 어딜 보는 걸까?
[김진성 야농벗기기]
계속 달려온 한국야구, 숨표 한번 찍자
포토 & 영상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