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Wednes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伊 매체 "이탈리아 출신 산틸리, 대한항공 감독 유력 후보"
20-05-24 08:07    
[마이데일리 = 이후광 기자] V리그 남자부 사상 첫 외국인감독이 탄생하는 것일까.

이탈리아 매체 ‘발리볼 이탈리아’는 지난 23일(이하 한국시각) “이탈리아 출신의 로베르토 산틸리(55)가 V리그 남자부 인천 대한항공 점보스의 새 사령탑이 될 가능성이 크다”고 보도했다.

대한항공은 2019-2020시즌이 코로나19로 인해 종기 종료된 뒤 2016-2017시즌부터 4시즌 동안 함께한 박기원 감독과 결별했다. 새 사령탑을 물색 중인 가운데 외국인감독도 후보군에 포함한 것으로 알려졌다. 산탈리가 대한항공의 감독이 되면 V리그 남자부 첫 외국인감독이 탄생한다.

산틸리는 2002년 이탈리아 21세 이하 남자대표팀을 맡아 유럽선수권 우승을 이끈 경력이 있다. 이후 2017년부터 2년 동안 호주 성인 대표팀을 지휘했다. 프로에서는 이탈리아, 폴란드, 러시아, 독일팀 감독을 역임했다.

한편 V리그 여자부에서는
일본인 반다이라 마모루가 흥국생명 코치, 감독대행을 거쳐 2010-2011시즌 정식 감독으로 한 시즌을 치렀다.

[대한항공 점보스. 사진 = 마이데일리 DB
이후광 기자 backlight@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V리그 여자부 외인드래프트 6월 4일 개최…비대면 선발
 '배구여제' 김연경, 터키 엑자시바시와 결별…구단 공식 발표
 KOVO-도드람, 코로나19 극복 위해 2억원 물품 기부
 나경복 라이트 이동…알렉스 택한 신영철 감독의 큰 그림
 '1순위 영광' 이상렬 감독 "운칠기삼…케이타 발전 가능성 높다"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씨잼, 여친에 과격한 장난? 티셔츠 올려…
미스맥심 후보 前승무원, 아찔 자태 "뽑아줘"
"일어나자마자…" 한예슬, 다이어트 꿀팁 공개
'제대로 과감'…구릿빛 오채원, 아찔 비키니
'인간 콜라병' 양정원, 레깅스에 드러난 몸매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MD칼럼
[고인배 두근시네마]
'여친남친', 놓치기
아까운 대만산 청춘영화
[이승록의 나침반]
'무릎팍' 광희는 대체 어딜 보는 걸까?
[김진성 야농벗기기]
계속 달려온 한국야구, 숨표 한번 찍자
포토 & 영상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