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다리 길이만 2m 아냐?'…서현, 美친 비율
정조국 "부상 없었다면 김성은과 헤어졌을 것"
안젤리나 "한국서 많이 들은 말은…" 헉
이동준 금빛 찬란 집 공개 "회장님 시계 가격은…"
김병조 "강의 위해 시신경 절단 후 실명"
김청, 결혼 3일 만에 속옷만 입고 도망친 사연
빌리 아일리시, 터질 듯한 몸매 '볼륨 빵빵'
'눈 둘 곳 없네'…DJ 소다, 아슬아슬 비키니 자태
.
“유재석 타이거 셔츠, 야생동물 보호 메시지 담아 완판행진” 양윤아 ‘비건 타이거’ 대표[스타패션분석]
20-08-25 12:5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유재석 셔츠’가 화제다. 유재석은 MBC ‘놀면 뭐하니’에서 친환경 패션 브랜드 ‘비건 타이거’의 셔츠를 두 차례 입었다. 모두 완판됐다. 비건 타이거는 재입고에 들어갔다. 뜨거운 반응이다.

비건 타이거 양윤아 대표는 25일 마이데일리와 인터뷰에서 “유재석 씨가 입은 셔츠는 ‘본투비 와일드’ 시리즈로, 착취 당하는 동물을 보호하자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22일 ‘환불원정대’에서 입은 ‘타이거 셔츠’는 실크 느낌이 나는 친환경 소재로 제작된 옷으로, 야생 본연의 강렬한 색채를 담았다”고 설명했다.

이어 “동남아에 가면 관광객이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호랑이에 약물도 주입하고 손톱도 뽑는다”면서 “호랑이가 야생에서 살길 바라는 마음을 표현했다”고 말했다.



유재석이 ‘싹쓰리’ 활동 당시에 입은 옷은 ‘코끼리 셔츠’다.

양윤아 대표는 “코끼리도 관광객을 위해 희생을 당하는데, 마음이 아프다”면서 “대나무 소재로 만든 옷으로, 단추도 열매로 제작했다”고 전했다.

유재석이 착용한 두 셔츠는 모두 ‘젠더리스’ 스타일로, 남녀 모두 입을 수 있다. 특히 사계절 모두 착용이 가능해 내놓을때마다 완판되는 등 소비자 반응이 폭발적이다.


양윤아 대표는 패션업계에서도 동물학대가 많이 일어난다는 사실을 깨닫고, 2015년 11월 친환경 패션 브랜드 ‘비건 타이거’를 론칭했다. 유재석 외에도 현아, 송아인 등 유명 셀럽이 착용하면서 인지도가 높아졌다. 지난 2월에는 한국 비건 패션 브랜드로는 처음으로 뉴욕패션위크 무대에 오르기도 했다.

양윤아 대표의 친환경 패션 브랜드 ‘비건 타이거’는 올 가을 오픈예정인 K패션 전문 쇼핑몰 'HAN Collection'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점과 서울 광화문빌딩점에서 만날수 있다.

'HAN Collection'은 한국을 대표하는 200여명의 K패션 디자이너들이 참여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K패션 전문 쇼핑몰이며, 여성 캐주얼, 여성 트렌디, 남성 컨템포러리, 스트릿 캐주얼, 슈즈, 핸드백, 쥬얼리 등 14개의 아이템별 편집숍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사진 = 비건 타이거, MBC 캡처]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안젤리나 "한국서 많이 들은 말은…" 헉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러시아 여신' 안젤리나가 한국에서 제일 많이 들은 말이 욕이라고 털어놨다. 3일 방송된 SBS플러스 '강호동의 밥심'에는 한국 사람보다 더 한국인 같은 '대한외국인' 4인 안젤리나, 마리아, 럭키, 데이브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종합
연예
스포츠
하이라이트 '빗속에서도 잘생김 이상무' [MD동...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앤드류 가필드, “마블 ‘스파이더맨:노웨이홈’ 출연 연락 못받았다”[해외이슈]
빌리 아일리시, 파격 코르셋 화보 추가 공개 “살을 노출하면 헤픈 여자인가”[해외이슈](종합)
빌 게이츠 부부 27년 만에 이혼, “146조 재산 절반으로 나눌 듯”[해외이슈]
아만다 사이프리드가 브래드 피트에게 “고맙다”고 인사한 이유(ft.윤여정)[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