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핫하다 핫해'…치어리더, 화끈하게 뚫린 의상
신재은, 눈 의심케 하는 거대 볼륨 '헉!'
심진화, ♥김원효 19금 오해 "아침부터…"
뼈만 남은 서유리, 너무 달라진 외모 '누구?'
"한 번도…" 김승현父, 며느리에 서운함 표출
치어리더, 빈틈없이 딱 붙는 의상 '아찔'
살 확 뺀 고현정, 미모로 시상식 올킬
김지민 "박나래, 내 연락 보고도 무시" 폭로
.
심은우, 학폭 의혹에 "학창시절 품행 바른 학생…범법행위 NO" [공식입장 전문]
21-03-09 11:2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배우 심은우 측이 학교 폭력 의혹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심은우의 소속사 SH미디어코프 측은 9일 공식 입장을 통해 "커뮤니티 상에 피해자라고 말씀하시는 분(이하 J양)께서 중학교 1학년 당시 당사의 소속 배우 심은우의 주도하에 따돌림을 당하셨다고 말씀하시는데, 본인 확인 결과 재학 시절 함께 어울려 놀던 친구들이 있었고 정확히 기억은 나지 않지만 그 친구들 중 한 명 J양과의 다툼 혹은 마찰이 있어서 당시 심은우를 포함한 친구들과 J양의 관계가 좋지 않았던 기억은 있다고 밝혔다"고 말했다.

이어 "J양은 심은우가 잘나가는 일진이었고 1학년부터 왕따 생활로 고통받다가 3학년에 학교를 전학 가게 되었다고 하신 내용의 사실 확인 결과 심은우는 초등학교에서는 전교회장을 하고 중학교 재학 시절 학급의 반장을 맡아서 할 정도로 품행도 바르고 범법행위를 한 사실이 없음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소속사는 "다만 재학 당시 어울리던 친구들과 어린 학생으로서 사용하지 말아야 할 언어 즉 욕을 섞어서 대화를 한 사실과 친구들 중 흡연을 하는 친구가 있어서 보기에 따라서는 안 좋은 무리들로 보여질 수도 있겠다고 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그로 인하여 어떠한 방식으로라도 J양께서 피해를 보셨다면 사과를 하는 것이 마땅한 도리이기에 심은우 씨는 J양과의 연락을 시도하였으나 본인과는 연락이 되지 않고 J양의 언니와 통화하여 피해 사실을 정확하게 기억하지 못 한 것들에 대한 사과를 하였고 과거 J양의 피해 사실을 알려주면 진심으로 사과를 하겠다는 의사를 밝혀놓고 연락을 기다리고 있다고 한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당사에
서는 심은우씨가 기억하지 못하는 사실들을 취합하여 J양과 당사의 배우 심은우 모두에게 피해가 가지 않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려고 노력 중"이라며 허위사실 유포 밋 거짓 제보 게시 등에 대해 강력히 조치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8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심은우의 학교 폭력을 고발한다는 내용의 글이 게재됐다.

작성자는 "중학교 1학년 때 박소리(심은우) 주도하에 따돌림을 당했다. 여중 나온 사람들은 아실 수도 있다. 신체적 폭력은 아니지만 미칠 것 같은 정서적 폭력. 그걸 주도한 게 바로 박소리. 심은우였다"라며 "박소리는 잘나가는 일진이었고, 학교에서 입김도 셌다"고 주장했다.

▲ 이하 심은우 소속사 SH미디어코프 입장 전문.

배우 심은우 학폭 관련 소속사 공식입장입니다.

안녕하세요. 배우 심은우 소속사 SH미디어코프입니다. 3월 8일 온라인커뮤니티에 게시된 학폭과 관련한 주장에 관하여 입장을 밝혀드립니다.

배우 심은우의 개명 전 이름은 박소리로 강원도 동해의 북평여자중학교(현재 예람중학교)를 졸업했습니다. 커뮤니티 상에 피해자라고 말씀하시는 분(이하 J양 이라함)께서 중학교 1학년 당시 당사의 소속배우 심은우의 주도하에 따돌림을 당하셨다고 말씀하시는데 본인 확인결과 재학시절 함께 어울려 놀던 친구들이 있었고 정확히 기억은 나지 않지만 그 친구들 중 한명 J양과의 다툼 혹은 마찰이 있어서 당시 심은우를 포함한 친구들과 J양의 관계가 좋지 않았던 기억은 있다고 밝혔습니다.

J양은 심은우가 잘 나가는 일진이었고 1학년부터 왕따 생활로 고통 받다가 3학년에 학교를 전학가게 되었다고 하신 내용의 사실 확인 결과 심은우는 초등학교에서는 전교회장을 하고 중학교 재학시절 학급의 반장을 맡아서 할 정도로 품행도 바르고 범법행위를 한 사실이 없음을 확인했습니다. 다만 재학당시 어울리던 친구들과 어린 학생으로서 사용하지 말아야 할 언어 즉 욕을 섞어서 대화를 한 사실과 친구들 중 흡연을 하는 친구가 있어서 보기에 따라서는 안 좋은 무리들로 보여 질 수도 있겠다고 합니다.

그로 인하여 어떠한 방식으로라도 J양께서 피해를 보셨다면 사과를 하는 것이 마땅한 도리이기에 심은우씨는 J양과의 연락을 시도하였으나 본인과는 연락이 되지 않고 J양의 언니와 통화하여 피해사실을 정확하게 기억하지 못 한 것들에 대한 사과를 하였고 과거 J양의 피해사실을 알려주면 진심으로 사과를 하겠다는 의사를 밝혀놓고 연락을 기다리고 있다고 합니다. 당사에서는 심은우씨가 기억하지 못 하는 사실들을 취합하여 J양과 당사의 배우 심은우 모두에게 피해가 가지 않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려고 노력중입니다.

당사는 소속배우 심은우에게 중학교 재학시절 기억을 찾아 줄 친구들과 연락을 시도하여 정확한 사실관계를 확인 중에 있으며 내용이 정리 되는대로 명확한 사실관계를 밝혀드릴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위 내용과 관련한 사실내용을 알 수 있도록 커뮤니티나 유,무선상의 제보를 주시는 것은 사실 확인에 도움이 될 수 있으나 정확하지 않은 내용과 사실이 아닌 내용의 글을 생성 또는 유포하시는 것은 자제해 주시면 감사드리겠습니다.

당사는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하여 허위사실유포 및 거짓제보게시 등에 대해서는 강력히 조치를 하도록 할 예정입니다.

감사합니다.

[사진 = MBC 제공] 정지현 기자 windfall@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심진화, 김원효 19금 오해"아침부터…"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심진화가 남편 김원효의 말을 오해하고 부끄러워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1호가 될 순 없어'에서는 개그계 대표 잉꼬부부로 알려진 김원효와 심진화가 김원효의 사업 때문에 갈등을 빚는 모습이 그려졌다....
종합
연예
스포츠
오마이걸, 출근길 상큼 미모 '안구정화 타임...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알렉스 로드리게스, 결별 한달도 안됐는데 제니퍼 로페즈♥벤 애플렉 밀회에 충격[해외이슈]
리암 헴스워스 2년만에 재혼설, 상대는 8살 연하 호주배우[해외이슈]
드웨인 존슨, “어린시절 여자로 오해받아…부드러운 얼굴 때문”[해외이슈]
워너브러더스, "‘조커2’ 계획중"[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