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치어리더, 예사롭지 않은 '대문자 S라인 몸매'
신종훈 "아내가 나보다 커 주변서 잠자리 걱정"
"온천서 본 송은이 몸매는…" 후끈 증언
'또 했어?'…송민호, 등 뒤덮은 빼곡한 타투
김민석 "식비 100만 원 넘었는데…" 기적의 논리
'이게 다 얼마?'…안혜경, 20년간 모은 가방 공개
박원숙 "가족여행 가본 적 없어…내 죄" 셀프 디스
최소미, 선명하게 드러난 볼륨 자국 '어머나!'
.
김강우, 서예지 부재 속 '내일의 기억' 시사회…"스릴러와 멜로 동시에, 기대해달라" [종합]
21-04-13 16:4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양유진 기자] 올해 첫 미스터리 스릴러 영화 '내일의 기억'이 관객과 만날 채비를 마쳤다.

영화 '내일의 기억' 언론배급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13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개최됐다. 행사에는 배우 김강우와 서유민 감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애초 함께할 예정이었던 배우 서예지는 개인 사정으로 불참했다.

'내일의 기억'은 기억을 잃고 미래가 보이기 시작한 수진(서예지)이 혼란스러운 기억의 퍼즐을 맞춰갈수록 남편 지훈(김강우)의 충격적인 실체를 마주하게 되는 미스터리 스릴러 영화다.

극중 서예지는 기억을 잃고 미래를 보게 된 후 자신을 둘러싼 진실을 파헤치는 여자 수진 역, 김강우는 수진의 남편이자 수진이 잃어버린 진실을 감추려는 남자 지훈 역으로 분했다. 특히 김강우는 선과 악이 공존하는 캐릭터를 디테일하면서도 깊이 있는 표현력으로 자상한 남편과 미스터리한 남자 두 얼굴을 모두 완벽하게 소화해냈다. 이 외에도 충무로 대세 배우 염혜란을 비롯해 배유람, 김강훈 등이 출연해 몰입감을 한층 높인다.


김강우는 "시나리오에 있는대로 매 신 충실했다. 계산하지 않았다. 감독님께서 시나리오를 매끈하게 잘 뽑아주셔서 신을 쌓듯이 만들었다"라고 연기하면서 중점을 둔 부분을 짚었다. 서예지와 부부 호흡을 맞춘 그는 "초반에는 수진에게 헌신하는 남편의 모습을 보여주려고 했다. 뒤로 갈수록 선을 이어나가는 작업이 어려웠다"고 밝히기도 했다.

각본과 연출을 맡은 서유민 감독은 이 영화로 장편 데뷔 신고식을 치른다. 미스터리 스릴러 장르 첫 도전이지만 인물의 복잡한 심리를 집요하게 파헤쳐 오직 '내일의 기억'만이 줄 수 있는 서스펜스를 깊이 있게 그려낸다. 서 감독은 "'내가 알고 있는 사람이 이 사람이 맞나?'라는 낯선 순간이 와서 두려운 감정을 느낄 때가 있다. 가까운 사람을 의심하는 데서 오는 공포감과 나를 아무도 믿어주지 않는 데서 오는 외로움을 스릴러적 긴장감으로 표현하고 싶었다"고 연출 의도를 밝혔다. 또 "학창시절부터 히치콕 감독님의 영화를 좋아했다. 인간의 근원적인 공포감이 좋아서 많이 참고했다"고 말했다.


서 감독은 관전 포인트에 대해 "스릴러적인 긴장과 재미를 느껴주셨으면 한다. 진행되면서 밝혀지는 반전과 진실이 있는데 정서적인 카타르시스까지 받으시면 좋을 것 같다"고 바랐고, 김강우는 "영화는 스릴러다"라며 "극장에서 영화를 보니 감동이 배가됐다"고 전했다.

서예지와 김강우를 캐스팅한 이유는 무엇일까. 서 감독은 "김강우 배우는 선과 악의 표현을 다양하게 잘 해주셨다. 구애를 많이 했다. 같이 함께 할 수 있게돼 좋았다. 후반 작업을 하면서도 김강우 배우가 하는 연기를 보며 놀랐다. 김강우 배우가 없었으면 어쩔 뻔했나라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극찬을 쏟아냈다. 서예지를 두고는 "여러 활동을 보고 있었다. 연기력이나 이미지가 제가 그리고픈 수진과 잘 맞았고 믿고 맡길 수 있을 거로 생각했다. 훌륭하게 잘 표현해주셨다"고 이야기했다.

김강우는 "표 한 장을 사서 스릴러도 보고 멜로도 볼 수 있는 독특한 스타일의 영화라고 자부한다. 기대해달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작품을 안일한 생각으로 하지 않았나라는 반성도 하게 됐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영화를 한다는 것 자체가 참 행복한 일이다. 배우가 하는 일은 여러분이 힘드실 때 감동을 드리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팍팍한 일상에서 벗어나셨으면 한다"고 힘주어 말했다.

영화 '내일의 기억'은 오는 21일 개봉 예정이다.

[사진 = (주)아이필름 코퍼레이션/CJ CGV(주) 제공]
양유진 기자 youjiny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온천서 본 송은이 몸매는…" 후끈 증언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개그우먼 김신영이 직접 본 송은이의 몸매를 증언했다. 17일 방송된 JTBC '독립만세' 마지막 회에서는 송은이의 집에 모인 셀럽파이브 멤버들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안영미는 송은이에게 집들이 선물로 속옷을 건넸고,...
종합
연예
스포츠
한예리, 모다페 2021 홍보대사 위촉 "작은 ...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알렉스 로드리게스, 결별 한달도 안됐는데 제니퍼 로페즈♥벤 애플렉 밀회에 충격[해외이슈]
리암 헴스워스 2년만에 재혼설, 상대는 8살 연하 호주배우[해외이슈]
드웨인 존슨, “어린시절 여자로 오해받아…부드러운 얼굴 때문”[해외이슈]
워너브러더스, "‘조커2’ 계획중"[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