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치어리더, 예사롭지 않은 '대문자 S라인 몸매'
신종훈 "아내가 나보다 커 주변서 잠자리 걱정"
"온천서 본 송은이 몸매는…" 후끈 증언
'또 했어?'…송민호, 등 뒤덮은 빼곡한 타투
김민석 "식비 100만 원 넘었는데…" 기적의 논리
'이게 다 얼마?'…안혜경, 20년간 모은 가방 공개
박원숙 "가족여행 가본 적 없어…내 죄" 셀프 디스
최소미, 선명하게 드러난 볼륨 자국 '어머나!'
.
제이쓴, '연예계 3대 도둑' 주장 "내게는 ♥홍현희가 국보" ('라스')
21-04-14 08:2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양유진 기자] 본업만큼 부업 '홍현희 남편'으로 핫한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이 '라디오스타'에 뜬다. 제이쓴은 예능 선배인 아내 홍현희가 전수한 '라스' 맞춤형 ‘예능 특훈’을 공개해 웃음을 안길 예정이다.

또 스스로 '연예계 3대 도둑'이라고 주장한(?) 제이쓴은 "홍현희는 나에게 국보"라며 아내 자랑을 늘어놓는다고 해 호기심을 유발한다.

14일 밤 10시 30분 방송 예정인 MBC '라디오스타'는 밥벌이에 진심인 사장님 세 명과 사장님인 척하는 개그맨 한 명, 홍석천, 조준호, 제이쓴, 김해준(a.k.a 최준)과 함께하는 '아무튼 사장!' 특집으로 꾸며진다.

'라디오스타' 첫 출격인 제이쓴은 "홍현희가 '업자가 '라스'를 왜 나가느냐'하고 부러워했다"며 아내의 반응을
공개해 웃음을 유발한다. 이어 예능 선배인 홍현희가 전수한 '라스' 맞춤형 '예능 특훈'을 공개하며, '아무튼 사장!' 특집 키플레이어 활약 야망을 내비친다고 해 기대감을 높인다.

제이쓴은 요즈음 '홍현희 남편’으로 불리지만, 결혼 전에는 '인테리어계 아이돌'로 불릴 만큼 유명했었다. 초보자도 적은 돈으로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셀프 인테리어 팁을 전수하는 파워 블로거로 활약했고, 자신만의 인테리어 노하우를 녹여낸 책을 발간해 베스트 셀러에 등극하기도 했다.

제이쓴은 '인터리어계 아이돌' 시절을 회상하며 "최근 임영웅 씨가 책을 살 만큼 팬이었다고 하더라"라고 깨알 자랑한다. 또 '오지랖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자취생들의 인테리어계의 구원자로 활약하던 시절 에피소드를 들려준다.

무엇보다 이날 제이쓴은 자칭 '연예계 3대 도둑'이라고 주장해 현장 모두를 의아하게 했다고 전해진다. 제이쓴은 서둘러 해명을 요구한 MC들에게 "홍현희가 나에게는 국보"라며 애정을 드러내며, 같은 내용을 SNS에 자랑했다가 당황스러운 댓글을 받았다는 비화를 공개한다.

또 제이쓴은 부부 생활을 SNS에 공개하는 이유를 밝히며, 아내 홍현희 자랑을 늘어놓는다고. 이때 제이쓴은 "내 최고의 마케팅 결과는 홍현희"라며 아내의 방송 출연 콘셉트는 물론 SNS 콘텐츠까지 직접 기획하고 관리하는 '외조의 왕' 모먼트를 공개한다.

이어 홍현희의 자존감을 올리는 데 효과적이라는 부부만의 잠들기 전 소확행 루틴을 공개해 부러움을 살 예정이다.

14일 밤 10시 30분 방송.

[사진 = MBC 제공] 양유진 기자 youjiny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온천서 본 송은이 몸매는…" 후끈 증언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개그우먼 김신영이 직접 본 송은이의 몸매를 증언했다. 17일 방송된 JTBC '독립만세' 마지막 회에서는 송은이의 집에 모인 셀럽파이브 멤버들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안영미는 송은이에게 집들이 선물로 속옷을 건넸고,...
종합
연예
스포츠
'컴백' 에스파 "기록이나 성적보다, 성장하...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아리아나 그란데, 150억 자택서 2살 연하 부동산업자와 결혼 “소소하고 친밀한 결혼식”[해외이슈]
알렉스 로드리게스, 결별 한달도 안됐는데 제니퍼 로페즈♥벤 애플렉 밀회에 충격[해외이슈]
리암 헴스워스 2년만에 재혼설, 상대는 8살 연하 호주배우[해외이슈]
드웨인 존슨, “어린시절 여자로 오해받아…부드러운 얼굴 때문”[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