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치어리더, 예사롭지 않은 '대문자 S라인 몸매'
신종훈 "아내가 나보다 커 주변서 잠자리 걱정"
"온천서 본 송은이 몸매는…" 후끈 증언
'또 했어?'…송민호, 등 뒤덮은 빼곡한 타투
김민석 "식비 100만 원 넘었는데…" 기적의 논리
'이게 다 얼마?'…안혜경, 20년간 모은 가방 공개
박원숙 "가족여행 가본 적 없어…내 죄" 셀프 디스
최소미, 선명하게 드러난 볼륨 자국 '어머나!'
.
‘박세혁 부상’ LG 류지현 감독 “두산 선수단·팬들·박철우 선배님께 죄송” [MD현장]
21-04-17 14:5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잠실 최창환 기자] “두산 선수단을 비롯한 김태형 감독님, 경기장을 찾아주셨던 두산 팬들에게 미안하다. 박철우 선배님께도 죄송한 마음이다.” 류지현 감독이 불의의 부상을 입은 박세혁, 그로 인해 전력에 타격을 입게 된 두산을 향해 다시 한 번 사과의 뜻을 표했다.

류지현 감독은 17일 서울잠실구장에서 열리는 두산 베어스와의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홈경기에 앞서 박세혁과 관련된 코멘트를 남겼다.

두산의 주전포수 박세혁은 지난 16일 열린 올 시즌 첫 잠실 라이벌전에서 불의의 부상을 입었다. 8회초 타석에 들어선 박세혁은 김대유의 공에 오른쪽 광대를 맞았다. 김대유는 헤드샷에 의해 퇴장 당했고, 박세혁은 정밀진단을 위해 병원으로 향했다.

박세혁의 진단결과는 예상보다 심각했다. 두산 측은 박세혁의 몸 상태에 대해 “X-레이, CT 검사를 통해 안와골절 소견을 받았다. 강남세브란스병원에서 수술을 받을 예정이며, 현재 수술일정을 협의 중이다”라고 전했다.

지난 16일 1-0 신승을 거둔 직후 “승리 소감보다 박세혁의 부상이 매우 염려되고, 큰 부상이 아니길 바란다. 상대팀 감독으로 미안하게 생각한다”라고 말했던 류지현 감독은 17일 맞대결에 앞서 다시 한 번 사과의 뜻을 표했다.

“어제 경기가 끝난 후 김태형 감독님과 통화를 했다. 어제까지만 해도 수술 얘기는 안 나온 상태였다. 오늘 오전에 그 얘기(수술)를 듣게 돼 마음이 안 좋더라”라고 운을 뗀 류지현 감독은 “다시 한 번 말씀드리지만 두산 선수단을 비롯한 김태형 감독님, 경기장을 찾으셨던 두산 팬들에게 미안하다. 박철우 코치님도 나에겐 선배님이다. 박철우 선배님께도 죄송한 마음이 있다”라고 덧붙였다.

김대유 역시 박세혁에게 사과 문자를 보냈다. 다만, 박세혁이 안정을 취해야 하는 상황인 만큼 아직 확인하지 못한 것으로 보인다. 류지현 감독은 김대유에 대해 “오늘 경기장에 와서 얘기를 나눴다. 다른 부위도 아니고 얼굴에 맞았기 때문에 굉장히 놀랐을 것이다. 표정이 어둡더라”라고 말했다.

류지현 감독은 이어 “어제 장문의 문자를 보냈다, 답장은 못 받았다고 들었다. 아직 답장할 상황이 아닐 것 같다. 수술 이후 교감할 수 있는 시간이 있지 않을까 싶다”라고 덧붙였다.

[박세혁. 사진 = 마이데일리DB] 잠실 = 최창환 기자 maxwindo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온천서 본 송은이 몸매는…" 후끈 증언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개그우먼 김신영이 직접 본 송은이의 몸매를 증언했다. 17일 방송된 JTBC '독립만세' 마지막 회에서는 송은이의 집에 모인 셀럽파이브 멤버들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안영미는 송은이에게 집들이 선물로 속옷을 건넸고,...
종합
연예
스포츠
한예리, 모다페 2021 홍보대사 위촉 "작은 ...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알렉스 로드리게스, 결별 한달도 안됐는데 제니퍼 로페즈♥벤 애플렉 밀회에 충격[해외이슈]
리암 헴스워스 2년만에 재혼설, 상대는 8살 연하 호주배우[해외이슈]
드웨인 존슨, “어린시절 여자로 오해받아…부드러운 얼굴 때문”[해외이슈]
워너브러더스, "‘조커2’ 계획중"[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