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오겜' 최대 수혜자 정호연, 명성 이 정도라고?
'시선은 한 곳에'…세리, 도드라진 볼륨
"장윤정, 젓가락질 거의 못해" 이유 '소름'
성동일, 공명에 "혜리 남친?" 류준열과 착각…왜
'노렸네 노렸어'…클라라, 작정한 야릇 포즈
"사과 반개 먹고…" 츄, 혹독했던 다이어트 회상
비비지 은하·신비·엄지 "우리 리더는…" 뭉클 답변
닌자들과 싸우는 꽁지머리 호날두, 이 광고 뭐야?
홍진경 "♥남편과 하루 2번 연락, 통화는 NO" ('애로부부')
21-09-28 00: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강다윤 기자] 방송인 홍진경이 남편과 하루 두 번 연락한다고 밝혔다.

27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SKY채널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이하 '애로부부')에서는 결혼 9년 차 국제부부인 아내 제냐와 남편 김동찬이 출연했다.

이날 부부의 문제는 너무 잦은 연락 횟수였다. 남편의 휴대전화를 살펴본 결과, 아내는 하루 14번의 연락을 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에 MC 양재진은 "연락 횟수와 관심의 정도는 절대로 비례하지 않다. 성향 차이다"라며 홍진경에게 "남편과 하루에 몇 번 통화하느냐"라고 질문했다.

그러자 홍진경은 "하루에 두 번?"이라며 "두 번도 전화 통화는 아니다. 메시지다. 오늘 몇 시에 와? 저녁은? 이 정도다"라고 답했다.

이어 "엄마, 남편을 떠나서 누구를 막론하고 하루에 10통 이상 전화하는 건 정말 잘못하는 것"이라며 "상대방한테 너무하다. 가끔 특별한 날이면 모른다. 매일매일 그렇게 하면 전화벨만 울려도 공포스러울 것"이라고 덧붙였다.

[사진 = 체널A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 방송 캡처]
강다윤 기자 k_yo_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장윤정,젓가락질 거의 못해" 이유 소름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방송인 도경완이 아내인 가수 장윤정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14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도경완은 데이비드가 아내에게 새우 껍질을 까주는 모습을 보더니 "제가 이래서 데이...
종합
연예
스포츠
'오징어게임' 이유미, 불량학생 전문배우? N...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61살 숀 펜, 29살 부인에게 결혼 1년 만에 이혼 소송 당해[해외이슈]
‘토르3’ 감독 “‘오징어게임’ 더빙으로 보지 마라, 한국어 사운드 너무 좋다”[해외이슈]
59세 톰 크루즈 성형수술했나? 퉁퉁부은 얼굴에 팬들 “경악”[해외이슈]
‘핑크 플로이드’ 78살 로저 워터스, 35살 연하 운전사와 결혼 “다섯번째”[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