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조민아, 갑자기 의미심장 글…거짓말 인정?
"홈트하는 아줌마"…이지현, 엄청난 근육질 몸매
슈가 "아미 덕분에 살고 있구나" [LA기자회견]
송혜교, 장기용 휴대폰에 입술 쭉…애교 폭발
탁재훈, 경쟁 프로 '지리산' 언급하며…헉!
권민아, 남친과 알콩달콩…안정 되찾은 일상
이수근 아들, 연습생이라더니 피지컬 '대박'
효린, 신곡 발매 하루 앞두고 돌연 연기…왜?
박건우 수난시대 '실책은 아닌데 실책 같은 이 기분' [유진형의 현장 1mm]
21-10-15 13:1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유진형 기자] 두산 베어스 우익수 박건우가 곤혹스러운 경기를 치렀다.

박건우는 14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KT 위즈와의 경기에서 실책을 기록하지는 않았지만 빗맞은 타구와 라이트에 공이 들어가는 타구가 우익수 쪽으로 오면서 힘든 수비를 펼쳤다.


2회초 2사 1.2루서 오윤석의 빗맞은 타구가 2루수와 우익수 사이에 떨어지는 행운의 안타로 연결되었다. 이 타구에 몸을 날려 거의 잡을 뻔했지만 공이 뒤로 빠지며 2루타를 허용했다.


6회초 1사 후 배정대의 타구 때는 잠실야구장의 고질적인 문제이기도 한 라이트에 공이 사라지는 상황이 나타났다. 본능적으로 글러브를 댔지만 타구가 바로 앞을 스쳐 펜스까지 굴러가며 3루타를 허용했다.


그리고 1사 1.2루 황재균의 빗맞은 타구는 2회초 오윤석의 타구와 똑같은 코스로 떨어지며 허탈하게 안타를 허용했다. 전력질주하며 최선을 다한 수비를 보여줬지만 잡기에는 역부족이었다.


한편 박건우는 국가대표 외야수이며 올 시즌을 마치면 FA가 된다.
우타자라는 장점과 타격뿐 아니라 수비 및 주루 능력까지 모두 갖추고 있다. 공수주를 모두 갖추고 있으며 1990년생으로 상대적으로 젊은 나이임을 감안하면 FA 시장에서 외야수를 보강하려는 팀들에게는 매력적인 카드다.

[빗맞은 타구와 라이트에 공이 들어가는 등 곤혹스러운 수비를 펼친 박건우. 사진 = 유진형 zolong@mydaily.co.kr]

유진형 기자 zolo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아미 덕에 살고있구나" [LA기자회견]
[마이데일리 = 로스앤젤레스 이승록 기자] 전 세계 최고 인기 보이그룹 방탄소년단(RM,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 멤버 슈가는 "'꿈이 아닐까' 하는 느낌이 들었다"고 고백했다. 28일(이하 현지시각) 오후 2시 로스앤젤레스 소파이(SoFi) 스타디...
종합
연예
스포츠
송중기·조인성·이광수·구교환 '여심을 사로...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할리우드 악동의 약혼”, 35살 린제이 로한 3억 다이아몬드 반지 자랑[해외이슈]
“콩 심은데 콩난다” 터미네이터X가정부 혼외자 아들, 아빠랑 똑같은 근육질[해외이슈]
뜨겁게 키스하는 사진까지 올리며, “제발 돌아와줘” 전 부인에 애걸하는 힙합스타[해외이슈]
‘미국 뮤지컬의 거장’ 스티븐 손드하임 별세, 향년 91세…전세계 애도물결[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