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손담비, '열애 인정' 3일 전 절친에게 한 말
김영찬 "이예림, 이경규 딸인 거 알고 만났다"
최정윤, 경제적 어려움 고백 "알바 구직"
심상정 남편 본 신동엽, 거침 없는 발언 '폭소'
송대관 "수백억 빚진 아내와 계속 사는 이유는…"
'꾸안꾸엔 명품'…이유비, 부내 나는 일상
'쇄골도 예쁘네'…한소희, 드레스 자태 감탄
송혜교, 41세 믿기지않는 '심한 동안'
블랙핑크 리사 'MONEY', 주요 글로벌 차트 역주행
21-10-23 20:2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블랙핑크 리사의 솔로 앨범 수록곡 'MONEY'가 글로벌 주요 차트서 3주 연속 상승세를 타며 인기 역주행을 이어가고 있다.

22일(현지시간) 발표된 영국 오피셜 싱글 차트 톱100 (Official Singles Chart Top 100)에 따르면 리사의 'MONEY'는 54위를 기록했다.

미국 빌보드와 더불어 세계 양대 팝 차트로 꼽히는 영국 오피셜 싱글 톱100서 K팝 여성 솔로 아티스트의 곡이 3주 연속 이름을 올린 건 처음이다.

'MONEY'는 음원이 공개된 지 한 달 가까이 된 시점에 앨범 타이틀곡 'LALISA'(68위)와 배턴을 터치하며 이 차트 81위로 첫 진입했었다. 이후 22계단을 껑충 뛰어오른 59위를 차지한데 이어 이번 주 차트서 다시 5계단을 앞질러 54위에 안착했다.

세계 최대 음원 스트리밍 플랫폼 스포티파이에서도 'MONEY'의 상승세는 뚜렷하다. 2주 전 스포티파이 글로벌 차트서 9위로 첫 톱10에 든 'MONEY'는 그 다음 주 7위, 최근 5위까지 순위를 끌어올렸다.

앨범 타이틀곡이 아님에도 글로벌 음악팬들의 호평 속 입소문을 탄 'MONEY'는 미국 빌보드 차트에서 먼저 두각을 나타냈었다. 앞서 이 노래는 K팝 여성 아티스트 최초로 빌보드의 '랩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정상을 차지한 바 있다.

경제전문지 포브스는 이를 두고 '리사는 미국 아티스트가 주류인 힙합 시장에서 장벽을 깨고 역사적인 성과를 거뒀다. 미국에 외국인 랩 시장이 있음을 증명했고, 이 성공이 더 많은 음악가를 위한 길을 열어주길 바란다'고 집중 조명하기도 했다.

'MONEY'는 래퍼이자 힙하퍼인 리사의 독보적인 음악적 아이덴티티가 더욱 강하게 담긴 곡이다. 별다른 현지 활동 없이 그의 새로운 가능성이 세계 양대 팝 차트, 글로벌 음악 플랫폼을 통해 입증됐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

한편 리사가 참여한 디제이 스네이크(DJ Snake)의 신곡 'SG'도 지난 22일 발표돼 각종 글로벌 차트서 인기 순항 중이다. 이 노래는 발매 첫날 총 30개국 아이튠즈 송 차트 정상을 밟았으며 미국 빌보드 칼럼니스트 제프 벤자민은 "리사의 목소리가 'SG' 마지막 부분에 담긴 것은 신의 한수"라고 극찬했다.

[사진 = YG]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최정윤, 경제적 어려움 고백 "알바구직"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배우 최정윤이 경제적인 어려움에 대한 고민을 털어놨다. 2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워맨스가 필요해'에는 최정윤과 딸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최정윤은 딸이 등원한 사이 공인중개사 시험공부를 하는 모습으로...
종합
연예
스포츠
'기억의 시간' 오마이걸 비니 "첫 주연, 도...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톰 홀랜드, “손흥민 만나서 정말로 반가워” 감격의 인증샷[해외이슈]
제레미 레너, “‘어벤져스:엔드게임’ 다시는 안보겠다” 왜?[해외이슈]
“토비 맥과이어 사진 투척”, 톰 홀랜드 이번에도 스포일러?[해외이슈]
송지효만 숏컷? “나도 숏컷”, 빌리 아일리시 금발 버리고 파격 변신[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