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지민, 나랑 결혼해줘!" BTS콘서트서 외친 톱모델…그때 그녀였다
21-12-01 04:3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로스앤젤레스 이승록 기자] "메리 미(Marry me)! 지민!"

전 세계 최고 인기 보이그룹 방탄소년단의 2년 만의 오프라인 콘서트, LA 소파이 스타디움 공연에서 지민에게 결혼해달라고 소리질렀던 여성은 바로 93년생 유명 모델 지젤 올리베이라(Gizele Oliveira)였다.


지젤 올리베이라는 30일 SNS에 "BTS concert got me losing my voice 🥺 #btsconcert #btsarmy"라고 적고 콘서트에서 목소리를 잃어버렸다고 너스레 떨었다. 지젤 올리베이라가 함께 올린 영상이 바로 방탄소년단 콘서트에서 찍은 것으로, 실제로 지젤은 그녀가 외친 소리라고는 믿기지 않을 만큼 "메리 미! 지민!"이라고 울부짖듯 소리질렀다.


지민을 향한 지젤의 '팬심'은 각별하다. 지젤은 틱톡 SNS에도 방탄소년단 콘서트를 가기 위해 메이크업 하는 영상을 올렸는데, 해당 영상에서도 지젤은 "Getting ready to meet my husband Jimin and ask him to marry me"라고 말했다. "내 남편 지민을 만나서 청혼하기 위해 준비하는 중"이란 말인데, 지민을 '내 남편'이라고 지칭하는 등 강렬한 팬심을 드러낸 것이다.



지젤 올리베이라는 브라질 출신으로 빅토리아 시크릿 모델로 유명하다. 2013년부터 활동하기 시작했다.

특히 지난 2017년 빅토리아 시크릿 패션쇼에서 중국 모델 밍시가 런웨이에서 그만 넘어졌을 때, 밍시의 손을 잡고 일으켜세운 뒤 격려해줘 감동을 안겼던 모델이 바로 지젤 올리베이라였다. 당시 지젤 올리베이라가 보여준 배려심이 많은 이들에게 훈훈함을 자아내며 화제였다.


[사진 = 지젤 올리베이라 인스타그램, AFP/BB NEWS]
로스앤젤레스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수해봉사후 주민과 다툼?…나경원 “野성향 만취男 욕설”
나경원 전 국민의힘 의원 일행이 수해 볶구 봉사활동 이후 뒤풀이를 하다 주민들과 시비가 붙어 경찰까지 출동했다는 보도에 대해 나 전 의원은 “민주당 지지 성향의 서너 명이 먼저 욕설을 했다”고 해명했다. 나 전 의원은 13일 페이스북을 ...
해외이슈
“시어머니와 며느리는 냉전중”, 23살 아들은 팔에 아내사랑 문신 새겨[해외이슈](종합)
“적대적 관계지만 공동 육아 최선”, 피트-졸리 이혼전쟁에도 부모책임 다해[해외이슈]
“SNS로 정신건강 나빠져 앱 삭제”, 26살 톰 홀랜드 충격발표[해외이슈]
“아이 10명 낳겠다”, 아내는 시어머니와 냉전중인데 23살 남편은 젊은아빠 꿈[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