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복면가왕' 올리비아 핫세=아이브 안유진 "성숙한 리더의 모습 보여드릴 것"
21-12-05 18:3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그룹 아이브 멤버 안유진이 리더가 된 소감을 전했다.

5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복면가왕'에는 '마의 4연승'에 도전하는 가왕 '곰발바닥'의 무대와 복면가수 4인의 무대가 공개됐다.

이날 2라운드 첫 번째 대결은 '올리비아 핫세'와 '어묵탕'의 대결이었다. 투표 결과 '어묵탕'의이 17대 4로 3라운드에 진출했다.


이후 공개된 '올리비아 핫세'의 정체는 그룹 아이브 멤버 안유진이었다. 안유진의 '복면가왕' 출연 목표는 '아이브 알리기'라고. 안유진은 "데뷔 5일 차의 파릇파릇한 신인이다. 많은 사랑 부탁드리고, 아이브의 유진과 아이브 모두 기억해달라"고 인사했다.

19살인 안유진은 "마지막 10대를 보내는 아쉬움도 있지만, 20살을 맞이하니 설렌다. 그리고 제가 아이브에서 리더를 맡고 있다. 성숙한 리더의 모습을 보여드리고 멤버들과 열심히 활동하고 싶다"는 바람을 전했다.

[사진 = MBC 방송 화면] 정지현 기자 windfall@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돌연 “성폭행 당했다”…거짓 들통난 30대 여성의 최후
남성과 합의 하에 성관계를 가진 뒤 “성폭행을 당했다”며 무고한 여성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두 사람은 가요주점에서 처음 만났다. 서울신문에 따르면 15일 대구지법 형사3단독 김지나 판사는 무고죄로 기소된 A(38)씨에게 징역 1년을 선고했...
해외이슈
“19살 때 속옷 벗고 노출 연기 후회”, 36살 아만다 사이프리드 고백[해외이슈]
“73억 저택 도둑 맞아”, 52살 머라이어 캐리 휴가 갔다가…[해외이슈]
“시어머니와 며느리는 냉전중”, 23살 아들은 팔에 아내사랑 문신 새겨[해외이슈](종합)
“적대적 관계지만 공동 육아 최선”, 피트-졸리 이혼전쟁에도 부모책임 다해[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