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빽가, 제주 5천평 카페 사장됐다…'대박 스케일'
뜨끔한 설현?…"내 족발이 어때서" 당당 발언
이만기 친형이 깜짝 고백한 강호동 이야기…헉!
'볼륨 상당하네'…나르샤, 과감한 수영복 자태
더크로스 김혁건, 전신마비 교통사고 알고 보니…
"탕웨이가 집 초대"…박해일이 목격한 장면 뭐길래
박성광, 아내와 호캉스인데…'눈치 너무 없네'
한예슬, 연하 남친 사랑에 '물오른 미모'
'역대최강' 현대건설에는 '승리요정'이 있다...'밍키조카'와 함께하는 연승행진 [유진형의 현장 1mm]
21-12-27 04:1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수원 유진형 기자] 현대건설의 연승 행진은 오늘도 계속되었고 귀여운 '승리 요정'의 등장으로 선수들의 얼굴에는 웃음꽃이 활짝 피었다.

현대건설은 26일 경기도 수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1-22 V리그' 여자부 3라운드 IBK 기업은행과의 홈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0(25-20, 25-20, 25-22)으로 승리하며 5연승을 내달렸다.

현대건설은 개막 이후 12연승을 달리다 도로공사에게 풀세트 접전 끝에 아쉽게 패한 뒤 다음 경기부터 다시 연승 가도를 달리고 있다. 시즌 17승 1패, 승점 51점으로 벌써 2위 도로공사와의 격차를 승점 15점으로 벌리며 압도적인 선두 굳히기에 들어갔다. V리그 역대 최강팀이라는 말이 나올만한 경기력이다.

선수들은 압도적인 경기력으로 승리를 거둔 뒤 코트에 앉아 회복 스트레칭을 하고 있었다. 이때 귀여운 '승리 요정'이 아장아장 코트로 등장했다. 바로 현대건설 주장 황민경의 조카였다. 황민경은 자신의 SNS에 조카 사진을 자주 업로드하며 이미 배구팬들 사이에서는 '조카 바보'로 유명하다.


'밍키 조카'라고 쓰여있는 유니폼을 입은 황민경 조카의 등장에 피곤해하던 선수들의 얼굴은 미소로 가득했다. '밍키 조카'는 휴식을 취하고 있는 선수들을 위해 깜짝 축하공연도 선보였다. 직접 노래를 부르며 귀여운 율동과 함께 춤을 추기 시작했고 이런 모습에 선수들은 피곤함을 잊고 박수를 치며 행복해했다.

'밍키 조카'는 귀여운 축하공연을 마치고 승리 기념촬영을 할 때도 함께했고 경기 후 강성형 감독과의 미팅도 함께했다. 현대건설 선수단은 '밍키 조카'를 가족처럼 편하게 대해줬다. 귀여운 아이의 모습에 선수들도 코칭스태프도 힘을 얻을 수 있기 때문이다.

마지막까지 선수들의 귀여움을 독차지한 '밍키 조카'는 황민경 이모의 손을 꼭 잡고 아장아장 코트를 빠져나갔다.

한편 현대건설은 '승리 요정, 밍키 조카'의 응원을 받으며 오는 30일 홈에서 GS 칼텍스를 상대로 6연승에 도전한다.






[현대건설 승리 요정, 황민경 조카와 함께한 현대건설 선수단. 사진 = 수원 유진형 기자 zolong@mydaily.co.kr]

유진형 기자 zolo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만기 형이 고백한 강호동 이야기…헉!
[마이데일리 = 오윤주 기자] 씨름선수 이만기와 그룹 EXID 솔지가 DNA 싱어들과 무대를 꾸몄다. 26일 오후 방송된 SBS 음악 예능 '판타스틱 패밀리-DNA싱어'에서는 다양한 스타 패밀리들이 출동해 무대를 펼쳤다. '시청률 68%의 전설'이라는 타이틀로 ...
종합
연예
스포츠
설하윤 '팬들을 향한 러블리 하트' [MD동영...
많이 본 정보
AD
더보기
해외이슈
‘톰 크루즈 전처’ 43살 케이티 홈즈, 10살 연하 뮤지션과 레드카펫서 달달 포즈[해외이슈]
“도대체 몇 kg이 빠진거야, 너무 말랐어” 65살 톰 행크스 칸에서 충격 근황[해외이슈]
‘동성연인♥’ 스튜어트, 배꼽까지 단추 풀고 5인치 부츠로 칸을 사로잡다[해외이슈]
DC 사장, “엠버 허드 ‘아쿠아맨2’서 하차시키려 했다, 조니 뎁 재판과 상관없어”[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