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백악관행' 방탄소년단, 월드스타 포스 줄줄
'전현무 놀리나'…유명 아이돌, 겸손과 망언 사이
'칸 男주연상' 송강호, 로맨틱 소감 "아내에…"
'우아하면서 섹시'…예리, 아찔한 여신룩
"이근, 탱크 10대 이상 격파…영웅대접 받았다"
'금연 축구장'서 시가 피운 선수→팬 열광…왜
"수학여행?"…남산 뜬 '몸값 1조' 외국인들
"다른 데 가세요 아저씨"…배성재, 발끈한 사연
코로나에 호주 쇠고기 수출 차질..."호주산 쇠고기 가격 오를 듯"
22-01-23 07:5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성호 기자]“이제 호주산 수입 쇠고기 가격마저 오르나?”

농축산물 주요 수출국인 호주에서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확산 여파로 극심한 공급ㆍ물류대란이 벌어지고 있다. 코로나19 확진자와 격리자가 급증하면서 노동력 부족 현상이 심화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우리나라를 비롯한 아시아 지역의 쇠고기 시장에서는 호주산 쇠고기 수급에 심각한 차질이 빚어지지 않을까 노심초사하고 있다. 우리나라는 중국, 일본 등과 함께 호주산 쇠고기 4대 수입국이다.

호주 코로나발 인력난ㆍ물류대란 심각...아시아 지역 쇠고기 수출에도 '직격탄'

무엇보다, 최근 오미크론 변이가 급속도록 확산하고 있는 호주 내부의 상황이 심각하다.

지난 20일 호주 공영 ABC방송에 따르면, 지난 18일 기준 호주의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8만 4,615명에 달했고, 사망자 수는 67명이었다. 일주일 평균 일일 확진자 수는 10만명을 넘었다. 호주의 총 인구는 2021년 기준으로 2,606만 여명으로 우리나라의 절반 정도이다.

호주의 경우 코로나 확진자와 밀접 접촉자는 정부 방침에 따라 일터에 출근하지 않고 최장 10일까지 자가 격리를 한다. 자연히 주력산업인 농축산업 종사자와 물류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트럭 운전사 부족 현상이 심각해질 수밖에 없다.

고기와 과일, 채소 등 농축산물이 일선 슈퍼마켓에 제대로 공급되지 못하면서 호주의 양대 슈퍼마켓 체인인 울워스와 콜스의 식료품 매대가 텅텅 비어 있는 모습이 호주 언론에 연일 비중 있게 보도되고 있다.

코로나발 호주의 공급ㆍ물류대란의 후폭풍은 농축산물 수출에도 직격탄을 날릴 조짐을 보이고 있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호주 내 공급망 차질에서 비롯된 혼돈 양상이 중국과 홍콩 등 아시아 지역으로의 수출에도 영향을 미치기 시작했다”고 보도했다. SCMP에 따르면, 우리나라를 비롯해 중국과 일본 등 아시아 국가들이 호주산 농축산물의 약 70%를 수입한다.

"비싼 한우 대신에 호주산 쇠고기 먹는데...어쩌나"

호주산 쇠고기를 많이 수입하는 우리나라 쇠고기 시장에서도 비상등이 켜졌다. 사료값 상승과 수급 불균형 등으로 가뜩이나 국내 쇠고기 가격이 강세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호주산 쇠고기 수입 차질까지 겹칠 경우 쇠고기 가격 상승세가 더욱 가팔라질 수 있기 때문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지난해 우리나라의 총 쇠고기 수입량은 전년 대비 7.9% 늘어난 45만 2812톤이다. 나라별로는 미국산이 25만 4,873톤으로 가장 많고 호주산은 16만 136톤, 뉴질랜드산 1만 7,629톤 등이다. 연간 호주산 쇠고기 수입액은 총 1조 3,000억원 이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설 명절을 앞두고 쇠고기 소비 증가에 따른 영향으로 보이지만, 최근 국내 호주산 쇠고기 가격의 상승세는 심상찮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농산물 유통정보(KAMIS)에 따르면, 지난 20일 기준 호주산 갈비 100g 평균 소매가격은 3,513원으로 평년의 2,381원에 비해 47.5%나 급등했다.

한 육류 수입업체 관계자는 “최근 일부 지역에서 호주산 쇠기고의 수입이 지연되는 현상이 이미 발생하고 있다”면서 “사료값 및 인건비 상승과 글로벌 물류대란으로 이미 국내 호주산 쇠고기 가격이 큰 폭의 상승률을 보이고 있는데 재차 호주발 수급 불안정 현상까지 가중될 경우 쇠고기 가격은 더욱 높이 치솟을 수 있다”고 우려했다.

[사진설명:국내 한 쇠고기 판매점에서 호주산 쇠고기를 매대에 진열하고 있는 모습=AFPBBnews]
김성호 기자 shkim@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칸 男주연상' 송강호, 로맨틱 소감
[마이데일리 = 칸(프랑스) 김나라 기자] '브로커' 주역 송강호가 칸 국제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하며 소감을 밝혔다. 28일 오후(현지시각) 프랑스 칸 팔레 드 페스티발 뤼미에르 대극장에선 제75회 칸 국제영화제(2022) 폐막식이 진행됐다. 한국 ...
종합
연예
스포츠
설하윤 '팬들을 향한 러블리 하트' [MD동영...
많이 본 정보
AD
더보기
해외이슈
‘유산 아픔’ 스피어스, 또 전라셀카 사진 올려 “도움이 필요해”[해외이슈]
“재벌사모님이 이렇게 예뻐요”, 39살 미란다 커 결혼 5주년 “앳된 외모”[해외이슈]
“신부 발에 뜨거운 키스” 트래비스 바커♥코트니 카다시안, 요트서 19금 애정행각[해외이슈](종합)
‘남자→여자 성전환 72살 아빠’, 코트니 카다시안 결혼식 초대 못받아 충격 “의붓딸에 무시당해”[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