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가비, 한강뷰 고층 아파트로 이사갔네…아이키 "배 아파" 폭소 ('갓파더')[MD리뷰]
22-05-25 05:1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안무가 가비가 이사 간 새집을 공개했다.

24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新가족관계증명서 갓파더'에는 가비의 새 집이 공개됐다.


이날 공개된 가비의 새 집은 역세권에 위치한 고층 아파트로 놀라움을 자아냈다. 가비는 "이사 온 지 3주 정도 된 새 집이다. 서울에 있는 아파트인데, 고층 아파트에 한강이 보인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금희는 "한강뷰는 성공의 상징 아니냐"라며 깜짝 놀랐다.

이어 거실에 놓인 패브릭 소파에 대해 "엄마(강주은) 집에서 영감을 받은 게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가구는 화이트와 우드로 포인트를 줬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저 진짜 이런 집에 살고 싶었다. 이룰 수 없는 꿈같은 걸 이야기하는 느낌이었는데, 이렇게 살아볼 수 있어서 행복하다"라며 감격했다.

이후 안무가 아이키가 가비의 집에 방문했다. 아이키는 가비의 집을 보자마자 "예전 집은 빛도 잘 안 들어오지 않았냐"라며 감탄했다.


가비와 아이키는 창밖에 펼쳐진 한강뷰를 보며 감탄했다. 가비는 "이런 데서 사는 게 꿈이었는데 꿈을 이뤘다"고, 아이키 역시 "가비 성공했다"며 감격했다. 두 사람은 서로 껴안은 뒤 기쁨의 춤을 췄다.

가비는 "화장실이 몇 개냐"는 아이키의 물음에 "두 개"라고 답했다. 이를 들은 아이키는 "화장실 두 개가 진짜 성공한 사람이다"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깔끔해진 가비의 옷장도 공개됐다. 아이키는 "나 배 아프다. 너 잘 되는 꼴 보니까 배 아프다. 부럽네 진짜"라고 너스레를 떨어 폭소케했다.

이후 강주은이 가비의 집에 도착했다. 그는 "어떡하면 좋아", "한강이 다 보인다"라며 가비와 포옹을 나눴다. 이어 "엄마로서 참 자랑스러웠다. '우리 딸 성공했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라며 뿌듯해했다.

[사진 = KBS 2TV 방송 화면] 정지현 기자 windfall@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하니♥양재웅 열애 인정, 새해엔 함께 한라산 등반까지 [M
걸그룹 EXID 출신 하니(본명 안희연·30)와 정신의학과 의사 겸 방송인 양재웅(40)이 공식 커플이 됐다. 29일 하니 소속사 써브라임과 양재웅의 소속사 미스틱스토리는 공식입장을 통해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이 가운데 두 사람의 SNS 게시...
해외이슈
‘해피투게더’ 이후 25년, “장국영은 퀴어의 전설”[해외이슈]
“췌장염이 뭐길래” 40대 유명 뮤지션 위독, 야밤에 응급실 실려가[해외이슈]
‘로키’ 톰 히들스턴 아빠된다, 37살 약혼녀 임신사진 공개[해외이슈]
“공갈·성매매 혐의 징역 30년”, 50대 유명가수의 몰락[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