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블랙핑크, 영국 오피셜 앨범 차트 1위 'K팝 걸그룹 최초' [MD동영상]
22-09-24 15:0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정수 기자] 블랙핑크가 K팝 걸그룹 최초로 영국 오피셜 앨범 차트 정상에 오르며 '월드 클래스'로서 막강한 존재감과 영향력을 증명했다.

23일(현지시간) 영국 오피셜 차트에 따르면 지난 16일 발매된 블랙핑크의 정규 2집 'BORN PINK'는 앨범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미국 빌보드와 더불어 세계 양대 차트로 불리는 영국 메인 차트에서 세운 쾌거다.

종전 K팝 여성 아티스트 최고 기록 역시 2020년 발매한 블랙핑크의 첫 번째 정규 앨범 'THE ALBUM'의 2위였다.




블랙핑크는 앨범뿐 아닌 오피셜 싱글 톱 100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뒀다. 타이틀곡 'Shut Down'이 24위에 이름을 올린 가운데 선공개곡 'Pink Venom' 인기 추이가 심상치 않다. 이 노래는 8월 발매 직후 22위로 첫 진입한데 이어 37위, 40위, 47위 등 높은 주간 순위를 유지한 바 있다. 이번 주에는 무려 아홉 계단이나 상승한 38위로 5주 연속 차트인에 성공해 인기 롱런을 예고했다.

블랙핑크의 정규 2집 'BORN PINK'는 아이튠즈 앨범 차트에서 미국과 영국을 포함한 60개국 1위, 애플뮤직 앨범 차트에서는 64개국 1위에 올랐다. 선공개곡 'Pink Venom' 뮤직비디오는 3억뷰를 돌파했으며 타이틀곡 'Shut Down' 뮤직비디오도 1억뷰를 넘어서며 유튜브 34번째 억대뷰 영상 대열에 합류했다.

한편 블랙핑크는 오는 10월 15일과 16일 서울 올림픽공원 KSPO DOME에서 월드투어 'BLACKPINK WORLD TOUR [BORN PINK]'의 포문을 연다. 이후 북미, 유럽, 아시아, 오세아니아 각국에서 글로벌 팬들을 만난다. K팝 걸그룹 사상 최대 규모인 총 150만 명 관객을 동원할 예정이다.

[사진 = 마이데일리 DB]
김정수 기자 easeful@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강인과 하이파이브도 했는데...관계자 공격+욕설→징계
호세 히메네즈(우루과이)의 출전 정지 징계 가능성이 제기됐다. 우루과이는 지난 3일(한국시간) 가나와의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3차전에서 2-0으로 승리했다. 우루과이는 전반에만 두 골 차 리드를 잡았다. ...
해외이슈
“생방송 도중 임신한 배 깜짝 공개” 29살 ‘놉’ 여배우, “이제 엄마가 되요”[해외이슈]
“12명 아이 아빠” 복면가왕 진행자, 루푸스→폐렴 입원 “슈퍼맨 아니야”[해외이슈]
“64살 알렉 볼드윈 정관수술 안해” 38살 요가강사, 8번째 아이 낳을 수도[해외이슈]
“마돈나가 나보고 섹시하대” 47살 데이빗 하버, “춤까지 췄다” 회상[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