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6 [Wednes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나날이 좋아지는 경기력? 김호철 감독 "그동안 내홍 때문에 연습을…"
22-01-15 15:23    
[마이데일리 = 인천 박승환 기자] "내홍 때문에 연습을 제대로 하지 못했다"

IBK기업은행은 15일 인천 삼산월드체육관에서 도드람 2021-2022 V-리그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와 4라운드 원정 맞대결을 갖는다.

기업은행은 지난해 12월 5일 페퍼저축은행과 3라운드 맞대결에서 승리한 이후 KGC인삼공사-GS칼텍스-흥국생명-현대건설-한국도로공사에게 모두 패하는 등 8연패의 늪에 빠져있다. 김호철 감독이 새롭게 지휘봉을 잡은 후에도 승리를 추가하지 못하는 중이다.

지난 11일 현대건설과 경기에서는 한 세트를 따내기는 했지만, 결과는 크게 다르지 않았다. 올 시즌 성적은 3승 18패 승점 9점으로 리그 6위. 신생팀 페퍼저축은행을 제외하면 사실상 꼴찌와 다름이 없는 상황이다.

경기에 앞서 김호철 감독은 '승리'에 대한 질문에 "나보다도 선수들이 더 애틋하지 않을까 생각한다. 선수들이 이 분위기에서 잘하고 있다는 이야기를 듣지만, 연패를 벗어나고 싶은 것이 선수들의 마음이 아닐까 싶다. 열심히 하고 노력하고 있다"고 말 문을 열었다.

'경기력이 조금씩 좋아지고 있다'는 평가에 대해서는 "제가 부임한지 딱 한 달이 됐는데, 나 때문에 변한 것은 아닌 것 같다. 선수들이 내홍 때문에 연습을 제대로 못 하다가 지금은 정리가 되면서 본연의 자세로 돌아오면서 좋아지지 않았나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김호철 감독은 "처음에 부임했을 때는 선수들이 연습장에서 무엇을 하는지, 해야 하는지 조차를 몰랐던 것 같다. 목표 의식
이 없이 흘러가는데로 했다. 하지만 선수들끼리의 대화가 늘면서 분위기가 좋아졌다"며 "배구는 반복 운동이지만, 감독이 주문하는 것 외에도 응용을 통해 본인이 잘할 수 있는 것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IBK기업은행 김호철 감독. 사진 = 마이데일리 DB
인천 = 박승환 기자 absolute@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조송화 "감독 경질 전 복귀 희망"↔IBK "구단 내 지인 많다" 대립
 류현진 UP·김광현 DOWN…韓 메이저리거, 2022시즌 예상 성적은?
 도쿄올림픽 동메달 리스트, 현역 은퇴 선언…ML 15년 커리어 마감
 日 안타제조기→ML서 '먹튀' 위기…"정신 차려야 한다" 자책
 美 매체의 지적 "푸이그, 성공 위해선 새로운 환경 적응 필요"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휘날리는 치어리더 초미니 '아찔해서 못 보겠네'
솔직한 문세윤 "'1박' 멤버에 대형★ 없어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MD칼럼
[고인배 두근시네마]
'여친남친', 놓치기
아까운 대만산 청춘영화
[이승록의 나침반]
'무릎팍' 광희는 대체 어딜 보는 걸까?
[김진성 야농벗기기]
계속 달려온 한국야구, 숨표 한번 찍자
포토 & 영상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