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8 [Thurs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라스' 홍현희 "장례식에 온 김호영 의상, 천도제 하러 온 줄"
19-06-27 07:56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뮤지컬 배우 김호영이 남다른 패션 센스로 예능감을 자랑했다.

26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황금통령상' 특집으로 꾸며져 개그우먼 홍현희, 뮤지컬 배우 김호영, 걸그룹 우주소녀 멤버 보나, 유튜버 도티 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호영은 자신만의 패션 철학에 대해 이야기했다. 그는 "옷 입을 때 방송용 옷, 행사용 옷, 일상에서 입는 옷이 구분돼 있을텐데 저는 구분이 없다. 오늘 입은 옷도 콘서트할 때 입거나 친구들과 삼겹살 먹으러 갈 때 입는다"고 밝혔다.

이에 홍현희는 "김호영이 저희 아버지 부친상 때 조문을 왔다. 검은색 옷을 입고 오긴 했는데 천도제를 하러 온 줄 알았다"며 "한복 같은 검은색 의상인데 멋스러운 옷이었다. 정장이 아
닌 김호영다운 스타일"이라고 설명했다. 김호영은 "방문했다가 다른 곳을 가니까"라고 변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 MBC 방송 화면
정지현 기자 windfall@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슴부심 여전하네'…이효리, 반 이상 드러낸 볼륨
김승현 부녀, 갈등 폭발…"네 아빠처럼 될 거냐"
'너무 야해'…기희현, 대놓고 가슴골 노출
성관계 하던 커플, 갑자기 9층서 떨어진 후…소름
이경규 "방탄 진, 언뜻 보면 나 같아"…무슨 의미?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MD칼럼
[고인배 두근시네마]
'여친남친', 놓치기
아까운 대만산 청춘영화
[이승록의 나침반]
'무릎팍' 광희는 대체 어딜 보는 걸까?
[김진성 야농벗기기]
계속 달려온 한국야구, 숨표 한번 찍자
포토 & 영상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