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22 [Sun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이장석 대표 지분분쟁 패소, 히어로즈 어떻게 되나
18-01-14 01:28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서울 히어로즈 이장석 대표가 지분 분쟁서 패소했다.

대법원은 지난 11일 서울 히어로즈 이장석 대표와 재미동포 사업가 홍성은 레이니어 그룹 회장의 지분분쟁서 히어로즈가 홍성은 회장에게 구단 지분을 양도해야 한다는 결론을 내렸다. 이장석 대표의 패소다.

히어로즈는 홍 회장에게 채무부존재 확인소송 상고심에서 대법원으로부터 기각을 당했다. 이 대표는 2008년 현대 유니콘스를 인수, 히어로즈를 창단하는 과정에서 자금이 부족하자 홍 회장에게 투자를 제의했다.

홍 회장은 10억원씩 두 차례, 총 20억원을 히어로즈에 지원했다. 20억원의 성격을 두고 이 대표와 홍 회장의 분쟁이 발생했다. 이 대표는 주식 양도가 없는 단순 투자라고 주장했고, 홍 회장은 히어로즈의 지분 40%, 즉 16만4000주를 양도 받는 조건이라고 주장했다.

대한상사중재원은 2012년 12월 히어로즈가 홍 회장에게 16만4000주를 양도하라는 결론을 내렸다. 그러나 이 대표는 홍 회장에게 주식을 양도하지 않았다. 그러자 홍 회장은 주식 양도를 요구했고, 이 대표가 채무부존재 확인소송까지 냈으나 1,2심에 이어 대법원에서도 패소했다.

결국 이 대표는 홍 회장에게 주식 16만4000주를 양도해야 한다. 그럴 경우 홍 회장이 히어로즈 최대주
주가 될 수도 있다. 또한, 이 대표는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법상 사기 혐의로 검찰로부터 징역 8년을 구형 받은 상태다.

이 대표가 야구계에 발을 들인 뒤 최대 위기에 몰렸다.

[이장석 대표.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 DB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KBO, 국민타자 이승엽 홍보대사로 위촉
 NC 다이노스, 스와로브스키 모자 6종 출시
 日 독립 야구단 4팀, 한국 트라이아웃 실시
 최준석 대신 채태인, 롯데는 활용가치에 주목했다
 LG, 새 외국인타자 가르시아와 계약 '총액 80만 달러'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소년이 날 만지면 좋아" 부적절 발언 유명 감독, 결국…
'온몸이 흠뻑 젖었네'…청하, 신발까지 벗고 파격 몸짓
"이상형 장국영 닮아서…" 화사, 쌈디에 반했나?
'영문과 출신' 백일섭, 김용건도 놀란 실전 영어 "다 통해"
'마네킹이세요?'…아이비, 라인 살아있는 수영복 자태
김소현·윤두준, 떨림 가득 눈빛…'뽀
'스물다섯 힘내자'…타히티 지수, 논
김지원, 그림자 속 콧대마저 완벽 '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MD칼럼
[고인배 두근시네마]
'여친남친', 놓치기
아까운 대만산 청춘영화
[이승록의 나침반]
'무릎팍' 광희는 대체 어딜 보는 걸까?
[김진성 야농벗기기]
계속 달려온 한국야구, 숨표 한번 찍자
포토 & 영상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