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암 말기' 김철민, 절친 박명수에 전한 말
DJ 소다, 초밀착 의상에 드러난 굴곡
직설적인 보아, 서장훈 뼈 때린 한마디
'남편에 이벤트 중?'…신재은, 헐벗고 인증샷
'피골이 상접'…치어리더, 심각한 기아 몸매
조현, 잘록 허리+탄탄 애플힙=완벽 S라인
"父 조기 교육"…윤두준, 건축 지식 대방출
주주클럽 주다인 "사고·희귀암으로 오랜 공백"
.
[전라남도 해남군] 국제 보호 조류 가창오리들의 낙원, 해남 고천암호
15-12-11 09:4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한겨울에도 얼지 않는 호수에서 펼쳐지는 30만 마리 철새들의 비상이 장관을 이룬다.

둘레 14킬로미터, 무려 40리 길에 이르는 호수 주변이 무성한 갈대밭이다. 특히 해남읍 부호리에서 화산면 연곡리까지 3킬로미터 남짓은 갈대밭 넓이만 165만 제곱미터로 국내 최대 갈대 군락지로 꼽힌다. 그러니 겨울에 철새들이 이곳까지 찾아와서 쉬었다 가는 것은 당연한 일인지도 모른다. 이미 국제 보호 조류로 지정된 가창오리는 전 세계에 남아 있는 개체수의 대부분인 98퍼센트가 해남 땅 고천암호로 날아와 겨울을 나고 간다. 겨울에도 얼지 않는 호수와 몸을 숨길 수 있는 갈대밭, 호수 주변의 광활한 갯벌, 그리고 간척지 논에 추수 후 흩어진 곡식 낟알은 철새들에게 더없이 좋은 먹이다.

새들에게 매력적인 고천암호는 쉴 곳 없어 방황하는 도시인들에게도 역시 좋은 피난처이자, 생명의 의미를 깨닫고 재충전할 수 있는 곳이다. 겨울바람에 쓰러질 듯 일제히 한 방향으로 누웠다가 다시 일어나 절규하는 갈대의 함성이 가슴에 그대로 날아와 꽂히니, 그것만으로도 황량한 겨울 들녘은 따스하게 느껴진다. 게다가 겨울철 진객인 가창오리까지 있으니, 고천암호는 이래저래 한 번쯤 찾아가 봐야 하는 명소임에 틀림없다.

특히 하루 중 일몰 무렵 단 한차례, 30만 마리에 가까운 새들이 한꺼번에 날아올라 선회 비행을 하는 모습은 대자연이 빚어내는 장엄한 생명의 서사시다. 그 아름다운 군무를 바라보면 인간의 의지와는 상관없이 태초 이래로 이루어져 왔으며, 또 그렇게 이루어져 갈 우주의 섭리를 엿보는 듯해 짜릿한 전율이 등줄기를 스친다.

[내용 및 사진 출처 = 롯데관광 추천여행지 1040 대한민국 감동여행]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직설적인 보아, 서장훈 뼈 때린 한마디
[마이데일리 = 양유진 기자] 가수 보아가 방송인 서장훈을 언급했다. 보아는 22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 특별 진행자로 등장해 솔직하고 담백한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방송인 신동엽은 보아에게 "보아는 직설적이고 돌려 말하지 않는다. 그...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해리포터’ 엠마 왓슨, 일반인 남성과 공원 데이트 “코로나도 못말리는 사랑”[해외이슈]
‘토르:러브 앤 썬더’ 내년 1월 호주 촬영, “‘어벤져스5’ 느낌난다” 역대급 캐스팅[해외이슈]
‘토르4’ 크리스 프랫 “이봐 크리스 헴스워스, 운동 좀 그만해…비교되잖아”[해외이슈]
마블 ‘데드풀3’ 드디어 나온다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 각본 작업 착수”[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여동은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