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세상 혼자 사네'…곽민정, 남다른 각선미
강수정 "재벌과 결혼 NO, 남편 직업은…"
황광희 "얼굴 전부 성형, 10년 지나니…"
"숨 막혀" 제시에 질색한 주변인 폭로
우월 유전자…최수종♥하희라, 자녀 공개
"60억에도 안 팔아" 안현모 소장 작품
'조작' 송대익, 삭발하면 끝? 초고속 복귀
황석정, 근육질 보디 "몸 보는 낙에 살아"
.
블랙핑크, 데이비드 베컴 내한 행사 지각 논란…"사실 아냐" vs "지각 맞아" [MD이슈]
19-10-10 17:1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걸그룹 블랙핑크가 축구 스타 데이비드 베컴과의 행사가 예정되어 있던 가운데, 행사 현장에 20분 늦게 도착하며 지각 논란에 휩싸였다.

9일 서울시 영등포구 타임스퀘어에서 개최된 패션 브랜드 아디다스의 70주년 기념 행사엔 블랙핑크와 데이비드 베컴, 아디다스의 다른 모델들이 참석할 예정이었다.

행사 1부는 오전 11시 30분부터 시작했고, 데이비드 베컴은 포토타임과 함께 국내 팬들과 시간을 가졌다. 이후 오전 11시 55분부터 데이비드 베컴과 블랙핑크가 함께 만남을 가지는 것으로 예정되어 있었지만, 이날 블랙핑크는 20분 뒤인 12시 15분 경에 모습을 보였다고 전해졌다.


2년 만에 내한한 데이비드 베컴과 더불어 행사장에 있던 이들 모두 블랙핑크를 기다려야 하는 상황이 발생했고, 결국 행사는 한 시간 가까이 지연됐다.

당시 현장에 있던 사람들의 후기가 온라인 상에 퍼지며 해당 사실이 전해지자, 블랙핑크의 팬들은 "지각이 아니다", "멤버들은 일찍 와서 대기하고 있었다", "백스테이지에 있는 걸 체크하지 못한 것이다"라며 블랙핑크를 옹호했다.

하지만 행사 관계자 측은 "블랙핑크가 지각을 한 게 맞다"며 다수의 매체를 통해 입장을 전했다. 그럼에도 블랙핑크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별다른 입장 표명을 하지 않고 있어 더욱 파장이 커지고 있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권혜미 기자 emily00a@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황광희"얼굴 전부 성형,10년 지나니…"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방송인 황광희가 성형에 대한 만족감을 나타냈다. 2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황광희가 게스트로 출연해 모벤져스를 만났다. 이날 황광희는 "내가 성형을 하고 10년이 지나니 자리가 꽉 잡혔다. 실리콘 하고 내 ...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마이클 잭슨, “‘엑스맨’서 백인 프로페서X 연기 원했다”[해외이슈]
마이클 무어 “사악한 트럼프, 대선연기할 것” 소름 돋는 예언 적중[해외이슈]
[종합]톰 홀랜드 ‘스파이더맨3’ 2021년 12월 17일 개봉, “‘아바타2’ 2022년 연기 영향”[해외이슈]
크리스토퍼 놀란 ‘테넷’ “8월말 아시아 선개봉, 미국 9월초 개봉”[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