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일라이, 정산금 6억 넘어→지연수 씀씀이 컸다"
허재 "허웅, 연대 이유? 의지와 상관없이…" 폭로
칸 '노란 드레스' 임세령, 이정재 뒤 조용한 내조
이창명 "14년간 이혼 못 밝혀…현재 여친 있다"
브브걸 유정 "임신 잘할 수 있어" 거침없는 토크
김건희 여사, 바이든 레드카펫 입장 전 만나…
고은아, 열애설 부른 테니스 사랑…"밝아져"
홍현희♥제이쓴, 2세 위한 뉴하우스…인테리어 대박
움츠린 치타 '센 언니도 기를 못 펴' [한혁승의 포톡]
22-01-11 15:1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한혁승 기자] 걸크러쉬 센 캐릭터 치타도 꼼짝 못 했다 [한혁승의 포톡 (Photo talk)]

가수 치타가 11일 오후 서울 목동 SBS 사옥에 진행되는 방송 일정에 참석했다. 이날 서울 기온은 최저 -10℃ 최고 -4℃를 기록하며 한 낮에도 영하의 날씨가 계속 됐다.

이날 SBS 새 금토드라마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 제작발표회가 열려 많은 취재진들이 현장에 있었다. 주차장에서 사옥으로 들어서는 치타가 취재진에 눈에 띄었고 카메라 셔터 소리가 이어졌다. 이어 치타가 고개를 숙였다. 취재진에게 인사를 하는 모습으로 사진기자들의 촬영은 계속 이어지고 있는 순간 치타가 갑자기 바닥에 움츠려 앉았다.

그것은 취재진을 향한 인사가 아닌 너무나 추운 날씨에 잠깐이나마 몸을 움츠려 앉아 추위를 피하려했던 것이다.


고개 숙인 치타

치타의 등장에 사진기자들이 카메라 셔터를 누르고 이어 치타가 고개를 숙였다.


더이상 움직이기도 힘들어

허리를 숙여 인사하는 모습이라는 예상을 깨고 치타는 추위를 못 참고 바닥에 움츠려 앉았다.


추위에 방향감각도 상실

움츠린 치타가 바람에 몸을 이리저리 피하며 걷고 있다.


취재진에 눈웃음

뒤늦게 취재진을 발견한 치타가 잠시 추위를 잊고 눈웃음을 지으며 인사를 건냈다.


압도하는 걸크러쉬 눈빛

치타의 시크니쳐 강렬한 눈빛.


센 언니도 움츠리게 만드는 한파

걸크러쉬 강한 이미지의 치타가 추위에 꼼짝 못 하는 모습이 친근감마저 생긴다.
한혁승 기자 hanfot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칸 임세령, 이정재 뒤 조용한 내조
[배우 이정재와 임세령 대상그룹 부회장. /AFPBBNews] [마이데일리 = 김성호 기자]임세령 대상그룹 부회장이 제75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포착됐다고 한다. 8년째 공개 열애 중인 배우 이정재의 감독 데뷔작 ‘헌트’ 프리미어 상영회에서다. 20일(현지...
종합
연예
스포츠
에이비식스(AB6IX), 새로운 도약을 꿈꾸...
많이 본 정보
AD
더보기
해외이슈
“엠버 허드는 지구에서 가장 미친 여자”, 51살 여배우 직격탄[해외이슈]
톰 크루즈 ‘탑건2’ 출연료 165억, 딸 수리 양육비 연간 5억[해외이슈]
“셋째 유산” 40살 브리트니, 또 ‘전라 셀카’ 사진 올려 “충격”[해외이슈](종합)
“조니 뎁이 와인병 던졌다”, 술·마약에 쩔어…전 여친 주장[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