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LG 놀라운 뒷심, 힘이 느껴진다, 마레이·정희재 기록지 이상의 공헌, 해결사 이관희·이재도
22-01-18 20:5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LG가 힘이 생겼다. 중위권 다크호스라는 걸 또 증명했다.

KGC는 올 시즌 기복이 심하다. 잘 할 수 있는데 망친 경기가 더러 있었다. 개개인의 방심, 특유의 강한 트랩 등 과도한 수비 에너지 소비에 의한 공수밸런스 균열, 거기에 따른 공격에서의 유기성이 부족한 부분 등 여러 이유가 있었다.

여전히 KGC는 매력적이다. 양희종과 박지훈이 바닥을 찍고 올라올 일만 남았고, 외인 2옵션 대릴 먼로는 팀 공격을 부드럽게 풀어줄 강한 연결고리다. 이날 김승기 감독은 전반에 로테이션을 비교적 활발하게 하면서 주축들의 체력을 아꼈고, 3~4쿼터에 제대로 승부를 걸었다. 단, 스펠맨이 발 뒤꿈치를 다쳐 출전하지 못했다.

그런데 LG도 만만치 않다. 아셈 마레이와 이재도, 이관희 삼각편대의 합이 물이 올랐다. 마레이는 득점 감각이 좋지 않았으나 동료들을 충실히 도왔다. 슈팅 감각이 좋은 이관희에게 강한 스크린을 걸어주거나, 이재도를 연결고리 삼아 이어가는 연계플레이가 좋았다. 마레이는 자신의 득점이 나오지 않아도 수비와 리바운드에서 언제나 제 몫을 해낸다. 여기에 서민수와 정희재가 충실히 수비 로테이션을 하고, 받아 먹는 득점을 올린다.

경기흐름이 계속 요동쳤다. KGC는 오마리 스펠맨이 마레이를 집중력 있게 막았으나 공격에선 컨디션이 좋지 않아 보였다. LG는 서민수와 정희재가 외곽에서, 마레이가 골밑에서 스펠맨을 견제했다. 의외로 먼로의 출전시간이 늘었다.

특히 KGC는 컨디션이 좋은 전성현의 외곽슛 찬스를 잘 만들었다. 스크린과 핸드오프를 통해 지속적으로 점수를 만들었다. LG는 시즌 중반 이후 수비조직력이 상당히 올라왔다. 그러나 전성현을 쉽게 제어하지 못했다. 한치 앞도 알 수 없는 흐름으로 4쿼터 승부처를 맞이했다.

KGC는 3&D 문성곤이 진정한 공수겸장으로 거듭났다. 올 시즌 3점슛 성공률 1위다. 수비와 리바운드의 밀도도 여전히 높았다. 외곽에서 변준형, 전성현, 문성곤의 스페이싱과 먼로의 조율이 더해지며 근소한 리드를 잡았다. 오세근은 미스매치를 놓치지 않고 공략했다. 사실 먼로가 수비에서도 마레이를 제법 잘 막았다.

그러나 LG도 마레이의 결정적 공격리바운드 두 차례와 득점으로 1점차로 추격했다. 단, 1분50초전 먼로의 골밑 공격을 막다 4파울에 걸렸다. 먼로가 자유투 2개를 넣자 LG는 최근 떠오르는 신예 이승우의 저돌적 골밑 돌파로 만회했다. 공수에서 많은 활동량으로 팀에 제대로 기름칠을 한다. 이후 LG는 끈질긴 수비로 KGC 공격을 정상 수비로 막아냈다. 특히 정희재의 골밑 수비가 돋보였다. 마레이의 자유투 1개로 동점.

KGC는 오세근이 정희재를 상대로 포스트업을 했으나 득점 실패. 이후 LG는 치트키가 나왔다. 이재도가 마레이의 스크린을 받고 이관희에게 연결, 곧바로 이관희의 뱅크슛 득점. 그러자 KGC는 오세근이 34초를 남기고 오세근이 자리 싸움 과정에서 정희재의 파울을 얻어 자유투 1개 성공. 단, 이 장면은 살짝 의심스러웠다.

이후 LG는 10.7초전 이재도가 마레이의 스크린을 받고 좋아하는 왼쪽이 아닌 오른쪽으로 들어가 자유투 2개를 얻어 모두 넣었다. KGC는 마지막 공격에 실패하면서 극적으로 경기 종료. LG의 뒷심이 보통이 아니며, 상당히 끈끈해졌다는 게 증명됐다. 추상적이지만, 이젠 힘이 느껴진다.

창원 LG 세이커스는 18일 안양체육관에서 열린 KGC인삼공사 정관장 프로농구 4라운드 원정경기서 안양 KGC인삼공사를 83-79로 이겼다. 15승18패로 7위 유지. 이관희가 3점슛 5개 포함 29점, 마레이가 17점 16리바운드를 기록했다. KGC는 19승13패로 3위.

[LG 이관희. 사진 = KBL 제공]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효리, 파격적인 상의 탈의…역대급 노출에 깜짝
패션디자이너 요니P가 가수 이효리의 파격적인 노출 사진을 공개했다. 요니P는 2일 인스타그램에 "효리의 사진전 '우리가 몰랐던 이효리, 24년의 조각들' 11년 전인가 런던에서 서울 들어오자마자 보윤 언니 소개로 저녁을 먹다가 젤 먼저 친해...
해외이슈
남자로 성전환 35살 엘리엇 페이지, “여친 찾아요” 데이트 앱 등록[해외이슈]
“남친에게 사기당한 불쌍한 여동생” 킴 카디시안, 언니가 네 남편 찾아줄게[해외이슈]
“22살 미모의 여가수→41살 킴 카다시안 열애”, 남자들 짜증나게하는 피트 데이비슨의 능력[해외이슈]
테일러 스위프트♥조 알윈, 약혼했다! "5년 열애 결실"[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