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DC ‘아쿠아맨2’ ‘더 플래시’, 2023년으로 개봉 연기[공식]
22-03-10 09:0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워너브러더스가 ‘아쿠아맨2’와 ‘더 플래시’의 개봉일을 연기했다.

9일(현지시간) 버라이어티에 따르면, ‘아쿠아맨과 잃어버린 왕국’은 2022년 12월 16일에서 2023년 3월 17일로 연기됐다. 에즈라 밀러 주연의 ‘더 플래시’ 역시 2022년 11월 4일에서 2023년 6월 23일로 조정됐다.

드웨인 존슨의 '블랙아담'은 2022년 10월 21일로 3개월 뒤로 밀렸고, 'DC리그 오브 슈퍼펫'은 당초 '블랙아담'의 날짜였던 2022년 7월 29일로 결정됐다.

‘샤잠! 신의 분노’는 몇 달 앞당겨진 유일한 영화다. 원래 2023년 6월 2일 개봉 예정이었던 이 영화는 2022년 12월 12일로 앞당겨졌다.

제프 골드스타인 워너 브라더스 국내 배급 사장은 “샤잠을 데려오게 되어 기쁘다. 올해 크리스마스 선물로 관객들에게 '신의 분노'를 선사했다. 모든 연령대의 가족들이 즐길 것이다”라고 말했다.

티모시 샬라메 주연의 ‘웡카’는 기존 2023년 3월 17일에서 2023년 12월 15일로 연기됐다.

[사진 = 워너브러더스]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손흥민 토트넘 'VAR로 망했다'→판정 뒤집혀 3위에서 5
손흥민이 뛰고 있는 잉글랜드 프리미어 리그 토트넘이 VAR 때문에 손해(?)를 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토트넘은 21경기에서 11승3무7패를 기록중이다. 승점 36점으로 5위를 달리고 있다. VAR 때문에 골 취소가 되지 않았다면 맨체스터 ...
해외이슈
‘전설의 배우’ 찰리 채플린 손녀, ‘아바타3’서 나비족 빌런으로 등장[해외이슈]
“눈썹 끝이 위로 올라갔다”, 킴 카다시안 성형수술 의혹 제기[해외이슈]
故 아론 카터 형 닉 카터, “성폭행 피해 주장 여성 상대로 맞소송”[해외이슈]
‘지젤 번천과 이혼후 은퇴’ 톰 브래디, “당분간 데이트 안하고 솔로로 지낸다”[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