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6 [Sun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캡틴 마블’ 북미 오프닝 최대 2008억원 전망, ‘미녀와 야수’보다 높아[MD할리우드]
19-01-12 17:48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마블의 첫 번째 여성 히어로 솔로무비 ‘캡틴 마블’이 북미에서 최대 1억 8,000만 달러(약 2,008억원)의 오프닝 성적으로 거둘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박스오피스 프로는 11일(현지시간) 오는 3월 8일 북미에서 개봉하는 ‘캡틴 마블’이 첫 주에 최저 1억 6,000만 달러, 최대 1억 8,000만 달러의 오프닝 수익을 거둘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 영화는 ‘어벤져스:엔드게임’ 바로 직전에 나오는 영화이기 때문에 마블팬들의 관심을 집중적으로 받고 있다.

지난해 ‘어벤져스:인피니티 워’는 2억 5,760만 달러, ‘블랙팬서’는 2억 200만 달러의 오프닝 수익을 거뒀다.

‘앤트맨과 와스프’는 7,580만 달러, ‘아쿠아맨’은 6,780만 달러의 오프닝 성적을 기록했다.

‘캡틴 마블’의 오프닝 성적 예상치는 ‘배트맨 대 슈퍼맨:저스티스의 시작’(1억 6,600만 달러), ‘미녀와 야수’(1억 7,480만 달러)를
뛰어넘는 수치다.

예상대로 오프닝 성적이 나온다면 전 세계에서 10억 달러 돌파도 가능할 전망이다.

한편 영화 ‘캡틴 마블’은 기억을 잃은 공군 파일럿 캐럴 댄버스(브리 라슨)가 쉴드 요원 닉 퓨리(사무엘 L. 잭슨)를 만나 MCU 사상 가장 강력한 히어로 '캡틴 마블'로 거듭나는 이야기를 담은 2019년 첫 마블 스튜디오 작품이다.

3월 초 개봉.

[사진 = 마블]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유명밴드 멤버, 연락두절에 실종신고…'팬들 충격'
'엄청나네'…하니, 티셔츠 뚫고 나오려는 볼륨
"날 믿어줬는데" 박유천, 마약 재판 도중 결국…
칙칙하게 사진 찍힌 수지, 미모 차이 봤더니
유재석, 부자 손금?…"돈 절대 안끊겨"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MD칼럼
[고인배 두근시네마]
'여친남친', 놓치기
아까운 대만산 청춘영화
[이승록의 나침반]
'무릎팍' 광희는 대체 어딜 보는 걸까?
[김진성 야농벗기기]
계속 달려온 한국야구, 숨표 한번 찍자
포토 & 영상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