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한효주, 치마 터진 사고…강하늘 매너 발휘
이지혜 "의사가 아기 받자마자…" 생생 출산기
'선미 찐팬' 이찬원, 귀 빨개지고 주저앉아
효린, 레깅스 입고 찰칵…민망 자국 고스란히
'초미니 들썩'…치어리더, 움직일 때마다 아찔
'재력 자랑 중?'…류화영, 명품 칠갑 일상
KBO 최저 연봉 3천만→최고 27억 '90배'…최악
'몸매는 여전히 국대'…신수지, 선명 11자 복근
승무원 더듬고 일등석 의자에 소변 보고···역대급 추태 부린 골프선수
21-12-08 01: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런던 유주 정 통신원] “27년간 항공기 승무원으로 일하며 이런 광경은 처음 봤다.”

당시 현장을 목격한 영국 브리시티항공 승무원은 법정에서 이렇게 증언했다. 추태의 주인공은 덴마크 출신으로 영국에 거주하는 유명 골프선수 토비욘 올슨.

올슨은 현지시간 지난 6일 영국 런던 법정에 출석했다. 2019년 6월 항공기 안에서 난동을 부린 혐의다. 올해 서른한 살인 그는 라이더컵 우승자 출신이기도 하다.

당시 그는 미국 테네시에서 열린 토너먼트 참석 후 집으로 돌아가는 길이었다.

이날 법정에서 나온 증언들에 따르면 올슨은 항공기 일등석에서 샴페인과 보드카를 퍼마셨다. 보드카엔 크랜베리 주스까지 곁들여 마시는 등 제대로 ‘파티’를 벌였다. 증인으로 법정에 선 승무원은 “올슨이 다른 승객의 술잔까지 빼앗아 먹고 있었다”고 말했다.

여기에 더해 올슨은 승무원의 가슴을 움켜쥐는가 하면 욕설을 내뱉고 또 다른 승무원을 밀치기도 했다. 설상가상으로 자리에 소변까지 봤다.

올슨은 영국 런던 히드로공항에 내린 직후 체포됐다.

목격자들은 “다른 승객들이 올슨의 좌석 아래에서 ‘밝게 반짝이는 알약들’을 잔뜩 주워담고 있었다”고 진술하기도 했다. 한 승무원은 “누군가 ‘나도 이걸 먹겠다’고 말하는 것을 들었다”고 밝혔다.

이 약물은 수면제로 종종 처방되는 멜라토닌과 불면증 치료용 향정신성의약품 졸피뎀으로 알려졌다.

올슨 측 변호인은 “수면제를 복용하고 몽유병 증세가 발현된 것”이라고 항변했다. 올슨은 “당시 상황에 대해 전혀 기억이 없다”는 주장으로 일관하고 있다.

올슨은 성추행 혐의와 음주 및 난동으로 인한 폭행 혐의 등을 부인하고 있다. 한편 이날 법정엔 그의 연인인 로렌 자페르도 함께 등장했다. 자페르는 얼마 전 올슨과의 사이에서 아들을 출산했다.

[사진 = AFPBBNews]

런던 유주 정 통신원 yuzuju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선미찐팬' 이찬원,귀 빨개지고 주저앉아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트로트 가수 이찬원이 선미를 향한 팬심을 고백했다. 20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엄마는 아이돌'은 절친 소환 무대를 공개했다. 이날 선예의 절친을 공개하기에 앞서 MC 홍진경이 이찬원에게 "선예보다 이분 팬이었다고...
종합
연예
스포츠
아이브, 2022년이 더 기대되는 슈퍼루키 '...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20년만에 두 번째 약혼 임박” 벤 애플렉, ♥제니퍼 로페즈에 프러포즈할 듯[해외이슈]
최초의 ‘흑인 제임스 본드’ 탄생하나[해외이슈]
아놀드 슈왈제네거, 심각한 교통사고 연루…중상 입은 여성 운전자는 병원행[해외이슈]
오스카 여우조연상 레지나 킹 외동아들, 극단적 선택…향년 26세[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