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멘틱 에러' 박서함·박재찬, 베스트 커플상 [에이판스타어워즈]

  • 0

[마이데일리 = 명희숙 기자] 가수 겸 배우 박서함과 박재찬이 남자 커플로서 베스트 커플상을 받았다.

29일 오후 8시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제 8회 '2022 APAN STAR AWARDS'(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가 개최됐다.

박서함과 박재찬은 왓챠 '시멘틱 에러'로 베스트 커플상을 받았다. 현재 박서함은 군 복무 중으로 참석하지 못했다.

박재찬은 "서함이 형이 같이 왔다면 덜 긴장됐을 수도 있을 거 같다. 흔하지 않은 작품을 사랑해주셔서 감사하다. 박서함 형이 대신 말해달라고 했다. '저도 그곳에 가서 사? 쓰다듬어보고 감사의 말을 전하고 싶었는데 슬프지만 또 감사하다'고 했다"고 대산 말을 전했다.

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2021년 3월부터 2022년 7월까지 지상파, 케이블, OTT 등 전 플랫폼에서 상영한 모든 드라마 콘텐츠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특히 올해는 K-드라마가 전 세계적으로 작품성을 인정받은 만큼 모든 부분의 수상에서 치열한 경쟁을 예고하고 있다.

시상 부문으로는 작품상, 남녀 신인상, 남녀 연기상, 남녀 우수 연기상(연속극, 미니시리즈, OTT), 남녀 최우수 연기상(연속극, 미니시리즈, OTT), 아이돌챔프 남녀 배우 인기상, 아이돌챔프 베스트 커플상, 아이돌챔프 OST상, K팝 레이블상, 웹 드라마상, 단편 드라마상, 작가상, 연출상, 대상 등으로 진행된다.

[사진 = 한혁승 기자 hanfoto@mydaily.co.kr,방송캡처]명희숙 기자 aud666@mydaily.co.kr

명희숙 기자 aud666@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